광고
광고

구리도매시장,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 대비 안전한 수산물 모범도매시장 조성

오종환기자 | 기사입력 2021/06/14 [10:41]

구리도매시장,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 대비 안전한 수산물 모범도매시장 조성

오종환기자 | 입력 : 2021/06/14 [10:41]

▲ 구리농수산물공사가 수산물의 방사능 검사를 하고 있다.(사진제공=구리농수산물공사)


경기 구리농수산물공사(사장 김성수, 이하 공사)는 일본의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 계획으로 수산물에 대한 국민적 우려가 고조되는 가운데 도매시장 내 수산물의 안전성 확보를 위해 선제적 대응에 나섰다.

 

14일 공사에 따르면, 공사는 수산물의 방사능 오염 여부를 검사하기 위해 월 1회 정기적으로 방사능 검사를 하고 수산물 원산지 단속을 연간 12회에서 24회로 확대해 일본산 수산물의 국내산 둔갑을 막을 계획이다.

 

또한 도보건환경연구원, 국립수산물품질관리원 등 외부 전문기관과의 지속적인 업무협력을 통해 전문성을 확보함은 물론 식품의약품안전처와 보건환경연구원이 지난 3월 도매시장 내 수산물 현장검사소 설치를 위해 현장을 방문했으며 45월에 국립수산물품질관리원과 공사 합동으로 수입수산물 유통이력 홍보와 계도를 했다.

 

특히, 국립수산물품질관리원에서 지원받은 원산지 표시판 2300개를 유통인에게 배부하는 등 안전한 수산물 모범 도매시장 조성을 위해 다각적으로 노력하고 있다.

 

한편 올해 상반기 방사능 오염도 및 금속탐지 검사를 자체적으로 1300, 도매법인과 합동으로 원사진 현장 점검도 330건 했으며, 보건환경연구원에 잔류동물용의약품·패류독소 잔류검사를 30건을 한 바 모두 적합 판정을 받았다.

 

공사 김춘근 수산물류팀장은 수산물 안전성 관리 강화를 위해 방사능 검사와 원산지 단속 횟수를 늘려 빈틈없는 안전성 관리체계를 확립하겠다안전하고 신선한 수산물을 믿고 찾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자 실습생 입니다.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