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구리시 백경현시장, 선거채비 끝냈다..10일 북부테크노밸리호 “출항”

오민석 기자 | 기사입력 2018/05/09 [11:12]

구리시 백경현시장, 선거채비 끝냈다..10일 북부테크노밸리호 “출항”

오민석 기자 | 입력 : 2018/05/09 [11:12]

 

 

▲ 백경현 구리시장이 6.13 선거 경기북부 테크노밸리의 항해 준비를 끝내고 10일 출항 할 것으로 보인다./ 경기북도일보     © 오민석 기자

 

           

경기 구리시 자유 한국당 백경현 시장이 선거 채비를 마치고 10일을 전후해 6.13 백경현 호를 출항 시킬 것으로 보인다.

 

지역 정가에서는 더불어 민주당의 시장 후보가 결정 난 이후 백 시장이 언제쯤 선거전에 뛰어들지가 관심으로 부상 했다.

 

9일 구리시청 직원들과 백 경현 시장 캠프 관계자에 따르면 백 시장은 10일 기자회견을 열은 후 시청을 나와 선거에 뛰어들 예정이다.

 

백 시장은 회견을 통해 재임 하면서 최고 치적인 경기 북부테크노밸리에 대한 소회를 밝힐 예정이다.

 

또한 백 시장은 2년간의 시장을 하면서 현답행정의 표본이 된 로드-체킹을 하면서 느낀 점, 청렴, 성실함에 바탕을 둔 공직 생활의 소회도 밝힐 것으로 알려진다.

 

이외에도 백 시장은 6.13의 승부수가 될 최고공약인 북부 테크노의 성공과 함께 이를 뒷받침 할 공약들도 어필 할 것으로 추측되고 있지만 정확하게 밝히지는 않았다.

 

백 시장선거 캠프는 선거의 세몰이가 될 “선거사무소 개소식은 5월 셋째 주로 예정하고 있으며 선거사무실은 시의 중심부인 돌다리와 제3의 장소도 고려하고 있다”고 했다.

 

이어 백 시장 선거 캠프는 “6.13은 더불어 민주당의 표류 중인 월드 디자인시티와 구리시의 신성장 발전 원동력이 될 경기 북부 테크노밸리를 두고 시민들의 선택을 받는 선거가 될것이다” 며 “정당 보다 누가 시의 발전을 이끌 것인가? 에 중점을 두고 시장을 선택 하는 시민들의 현명함을 믿고 이번 선거에 임하겠다”고 했다.

*경기북도일보(GNN)의 기사는 기사 협력사인 내외뉴스통신, 뉴스제휴사인 다음, 구글, 뉴스줌에 동시보도 되고 있습니다*


오민석/언론인. 1987년 구리시 풍양신문. 1997년 수도권일보 구리주재 기자. 2001년 중부일보 구리.남양주 주재기자. 2004년 경기신문 구리주재기자.(주) 구리넷 창간 발기인. 2007(주)구리넷 대표기자. 2010년 (주)경춘신문 편집국장. 2013년 (주)구리남양주넷 편집국장 겸 발행/편집인. 아시아 뉴스통신 구리.남양주 주재기자/2016년~2018년 경기북도일보 대표이사 겸 편집국장 / 2018년 내외뉴스통신 경기북부 본부 국장 /

기사제보.정정요청 핸드폰 010-5631-3004.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6.13 지방선거,,, 한진 18/05/10 [00:03]
동구릉 한진, 금호는 구리시 지역구중 투표율이 가장 높아요~
자~~~~~~
꽃단지 부터 펜스펴서 진입도 못하게 하고...
왜이리 무모한 싸움을
여기는 간단해요
꽃단지 개방하고, 정자 및 쉼터 조성하면 표는 100% 백경현 시장님에게 갑니다.
재선 약속 드립니다.

수정 삭제
제발 시가지네 전력선 지중화 사업에 힘쓰세요 돌다리 18/05/10 [18:23]
걷기좋은 길 만들 예산으로 지중화 사업 하면
전봇대도 없고
시민들 걷기도 좋을텐데,,.
왜 이렇게 전시 행정만 만드는건지...
수정 삭제
좌초 하지 말고 순항 해서 목적지에 이르길.. 사노동 주민 18/05/12 [12:02]
월드 디자인처럼 시민의 햘세 펑펑 갔다 쓰고 사긱누한테 걸려서 좌초 하지 말고 무사히 목적지 까지 순항 하시길 바랍니다. 월드 박살 내고 테크노밸리 성공 시키자! 정당 지지도만 믿고 깝치는 더불어 망할당 월드 디자인시티 박살 내자! 안승남 찍으면 폭망한 월드 디자인시티 망령 살아난다. 박영순이 뒤에서 리모큰으로 조정 한다. 백경현 찍으면 갈매동 집값 오르고 사노, 갈매동 구리시의 중심으로 바뀐다. 수정 삭제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종합 많이 본 기사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