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한국마사회,구리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차량 지원

결혼이민여성 일자리 창출 차량 지원으로 복지환경 체감도 향상 기대

최규숙기자 | 기사입력 2017/11/16 [09:23]

한국마사회,구리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차량 지원

결혼이민여성 일자리 창출 차량 지원으로 복지환경 체감도 향상 기대

최규숙기자 | 입력 : 2017/11/16 [09:23]

한국마사회(회장 이양호)는 15일 구리시청 민원광장에서 2017년 Let's Run과 함께하는 ‘다문화사회 이해 교육 일자리 창출 프로그램 행복을 달리는 마을’ 추진용 차량 전달식을 가졌다.

 

▲ '2017 행복을 달리는 마을 차량전달식' 후 기념사진 / (사진=구리시청)     © GNNet

 

전달식에는 백경현 구리시장, 양진규 Let's Run 문화공간센터구리센터장, 윤성은 구리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장 등이 참석했다.

 

“행복을 달리는 마을 프로그램”은 다문화이해교육 강사 과정을 수료한 결혼이민여성을 학교, 어린이집에 파견해 취업을 연계하는 것으로 이번에 한국마사회에서 전달받은 차량을 통해 결혼이민여성의 취업을 더욱 폭넓게 지원하게 되어 다문화가족의 복지체감도 향상이 기대된다.

 

이번 전달식에서 양진규 센터장은 “한국마사회의 차량 지원이 구리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 구리시민에게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제공하는데 밑거름이 되기를 바라고, 앞으로도 지역 사회 발전에 도움이 되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백경현 시장은 “20년 넘게 구리시 지역의 어려운 시민들의 복지 향상을 위해 꾸준한 지원을 아끼지 않는 한국마사회에서 또 이렇게 건강가정·다문화가족을 위해 차량을 지원해 주셔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지역주민과 다문화가족이 더불어 조화롭게 살아가고 소통할 수 있는 즐거운 변화, 더 행복한 구리시를 만들기 위하여 매진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한국마사회에서는 지난 8월 다문화가족 자녀 이중언어 교육, 자조모임 활동, 멘토링 지원을 위한‘다문화가족 성장지원 프로그램’에 4백만원을 후원했고, 제3회 인성영화제와 경로식당·경로당 환경개선사업에 56백만원을 지원하기도 했다.

최규숙/ 구리남양주넷 총무과장 겸 시민기자 ..여성의 섬세함으로 세상을 보는 눈을 가지고 기사에 녹여 내 겠습니다. 구리남양주시의가장 빠른정보 . 일등신문을 지향하겠습니다. 기사제보/정정보도 010-8936-8701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한국마사회, 구리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