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6보] 구리, 양주시 PT마쳐.. 심사위원들 .. "추가질문" .. 남지사, 현장에 "도착"

종합취재반=오민석. 이건구. 손지훈기자 | 기사입력 2017/11/13 [16:17]

[6보] 구리, 양주시 PT마쳐.. 심사위원들 .. "추가질문" .. 남지사, 현장에 "도착"

종합취재반=오민석. 이건구. 손지훈기자 | 입력 : 2017/11/13 [16:17]

 

▲ 발표를 위해 현장에 나온 경기도 남경필 지사.. 묵묵한 표정으로 구리시와 양주시의 PT 자료를 살펴보고 있다./ 성남 판교=이건구기자     © GNNet

 

구리시와 양주시의 PT 마감되고 심사위원들이 최종 선정을 위한 추가 질문에 들어 갔다. 그런 가운데 남경필 도지사가 발표 현장에 들어서면서 긴장감은 더욱 고조 되고 있다.

 

남지사는 심사위원석 가운데 앉아 고개를 숙인채 구리시와 양주시가 제출한 PT자료를 바라보면서 무표정한 표정으로 일관하고 있다.

 

발표 시간이 점점 다가오면서 현장은 긴장감을 넘어 폭풍 전야를 방불케 하고 있으며 숨넘어 가는 소리만 간간히 들려 오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