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구리시, 내년도 생활임금 ‘시급 8,130원’ 결정

시 소속 기간제 근로자 및 출자 또는 출연한 기관 근로자 소득증대 기여

최규숙기자 | 기사입력 2017/09/08 [09:40]

구리시, 내년도 생활임금 ‘시급 8,130원’ 결정

시 소속 기간제 근로자 및 출자 또는 출연한 기관 근로자 소득증대 기여

최규숙기자 | 입력 : 2017/09/08 [09:40]
▲ (사진=구리시)     © GNNet

 

구리시(시장 백경현)는 7일 구리시생활임금위원회를 통해 2018년도 생활임금을 시급 ‘8,130원’으로 결정했다.

 

생활임금 적용 대상은 시 소속 기간제 근로자와 시에서 출자 또는 출연한 기관의 소속 근로자이며 생활임금‘8,130원’을 월급으로 환산하면 1,699,170원이 된다.

 

생활임금은 근로자가 최소한의 인간적・문화적 생활을 가능하게 할 목적으로 지급되는 것으로 2018년도 구리시 생활임금이 최저임금보다 600원 높게 결정되어 구리시 기간제 근로자들의 사기진작 및 삶의 질이 대폭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시 관계자는“2018년 생활임금 상승 결정으로 소득 증대를 통한 지역경제의 선순환 구조를 확립시키고 모두가 더불어 함께 잘사는 구리시가 되는데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규숙/ 구리남양주넷 총무과장 겸 시민기자 ..여성의 섬세함으로 세상을 보는 눈을 가지고 기사에 녹여 내 겠습니다. 구리남양주시의가장 빠른정보 . 일등신문을 지향하겠습니다. 기사제보/정정보도 010-8936-8701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