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구리소방서, 구리농수산물시장 전구역 ‘말하는 소화전’설치

최규숙기자 | 기사입력 2017/08/28 [10:48]

구리소방서, 구리농수산물시장 전구역 ‘말하는 소화전’설치

최규숙기자 | 입력 : 2017/08/28 [10:48]

구리소방서(서장 정현모)는 28일 구리시 인창동 소재 구리농수산물시장에‘말하는 소화전’을 설치했다고 밝혔다.

▲   ( 사진 = 구리소방서 )     © GNNet

 

‘말하는 소화전’은 실제 화재시 소화전 사용법을 몰라 적용하지 못하는 국민을 위해 누구나 소방시설을 쉽게 사용할 수 있도록 음성기능이 추가된 시설을 말한다.

 

구리농수산물시장은 많은 시민이 이용하는 시설로 근래 대구 서문시장을 비롯해 여수 수산시장 및 소래포구 등 시장에서 대형화재가 잇따르고 있어 화재예방과 더불어 소화전을 활용한 초기 화재진압 등 관계인의 대처능력이 무엇보다 필요한 곳이다.

 

시장 화재예방대책 추진 일환으로 구리소방서 협조하에 구리농수산물시장 전구역 50개 장소에 누구나 사용할 수 있는 ‘말하는 소화전’을 설치를 했으며, 하반기에는 전상점내 ‘말하는 소화기’도 설치할 예정이다.

 

구리농수산물시장 손장문 팀장은 “만일에 화재 발생시 나부터 너무 당황스러워 소화전 사용이 어려울 것 같았지만, 이제는 말하는 소화전을 설치해 안심이 된다”고 말했다.

 

구리소방서에서는 일반인이 소화전을 쉽게 사용할 수 있도록 재난취약대상 등에‘말하는 소화전’ 설치를 확대할 예정이다.

 

최규숙/ 구리남양주넷 총무과장 겸 시민기자 ..여성의 섬세함으로 세상을 보는 눈을 가지고 기사에 녹여 내 겠습니다. 구리남양주시의가장 빠른정보 . 일등신문을 지향하겠습니다. 기사제보/정정보도 010-8936-8701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