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기도교육청, '세월호' 종합대책본부 강화

GNNet | 기사입력 2017/03/23 [13:57]

경기도교육청, '세월호' 종합대책본부 강화

GNNet | 입력 : 2017/03/23 [13:57]

 

▲ 경기도교육청이 '세월호 종합대책본부'를 강화한다 (사진 = 경기도교육청)    © gnn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은 세월호 인양과 관련하여 23일 오전 비상 간부회의를 열고 ‘세월호 종합대책본부’의 기능을 강화한다.

 

비상간부회의는 세월호 인양에 따른 현장 지원을 확대하기 위해 그동안 운영하던 세월호종합대책본부(본부장 제1부교육감, 총괄반장 안산회복지원단장)의 비상근무 체제를 점검한다.

 

또한 안산합동분향소, 진도팽목항에 파견하던 현장 지원반을 목포 신항에도 추가 파견하여 미수습자 가족 및 유가족을 지원하기로 했다.

 

이재정 교육감은 “세월호 선체 인양이 순조롭게 잘 이루어져 미수습자 아홉 분이 하루 빨리 가족의 품으로 돌아오길 기원한다. 다시 물 위로 나온 세월호와 함께 참사의 진실도 낱낱이 밝혀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재정 교육감은 이날 오후 팽목항을 방문할 예정이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