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오는 11일 ‘신흥무관학교 개교 제111주년 기념행사’ 열어..

오종환기자 | 기사입력 2022/06/09 [15:24]

남양주시, 오는 11일 ‘신흥무관학교 개교 제111주년 기념행사’ 열어..

오종환기자 | 입력 : 2022/06/09 [15:24]

▲ 남양주시, ‘신흥무관학교 개교 제111주년 기념행사’ 포스터 (사진제공=남양주시청)


경기 남양주시(시장 조광한)9, 오는 11, 신흥무관학교 개교 111주년을 맞아 조광한 시장과 신흥무관학교 설립에 중추적인 역할을 한 이석영 선생의 후손인 이종찬 우당이회영선생교육문화재단 이사장, 홍성표 광복회 시지회장 등 시 보훈 단체 대표들이 참석한 가운데, 금곡동 이석영광장과 REMEMBER 1910에서 기념행사와 문화 공연을 열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날 기념행사는, ‘문화백신(100Scene) 이석영광장상영으로 시작되는 문화 공연은 그간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해 심신이 지친 시민들이 함께 즐길 수 있도록 타악 앙상블 등 다양한 문화 공연이 진행되며, 특히, 4명의 배우가 각각 그린 이석영 선생의 초상화가 한순간에 하나로 합쳐지는 액션 드로잉은 새로운 문화 독립운동을 전개하고자 하는 남양주 시민의 마음을 표현하는 퍼포먼스가 될 전망이다.

 

시 관계자는 이석영광장과 REMEMBER 1910이 시의 대표적인 문화유산인 홍유릉과 함께 시민들이 언제나 찾아와서 휴식을 취할 수 있는 공간이 되길 기대한다.”라며 앞으로도 시민들의 문화 예술에 대한 갈증을 해소하기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하고, 남양주 지역 독립운동을 밝힐 수 있는 학술 활동도 강화해 역사 문화 도시로서의 위상을 높일 수 있도록 힘쓰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오는 625일부터 814일까지 REMEMBER 1910 미디어홀에서는 이석영 선생 6형제와 이상룡, 이동녕, 김원봉 등 신흥무관학교를 빛낸 독립운동가의 얼굴을 직접 만나 볼 수 있는 사진전 빛나는 얼굴전()’이 진행될 계획이다.

 

기자 실습생 입니다.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