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 국민의 힘, 2-나 장진호 후보..국민 코미디언 이상해 응원에 “힘이 불끈”

수년전, 지인소개로 만나 ..오랫동안 우정 싹 틔운 ‘특별한 인연’
장진호, 30일은 나의 날? ..이상해, 홍화자, 안철수, 이준석 ‘모두가 응원’

오민석 기자 | 기사입력 2022/05/30 [20:25]

구리시 국민의 힘, 2-나 장진호 후보..국민 코미디언 이상해 응원에 “힘이 불끈”

수년전, 지인소개로 만나 ..오랫동안 우정 싹 틔운 ‘특별한 인연’
장진호, 30일은 나의 날? ..이상해, 홍화자, 안철수, 이준석 ‘모두가 응원’

오민석 기자 | 입력 : 2022/05/30 [20:25]

 

▲ 국민코미디언 이상해씨가 구리의원 2-나 장진호 후보의 돌다리 유세현장에 깜짝 등장해 "이상해는 장진호 후보를 좋아한다. 이상해가 좋아하는 장진호 후보를 구리시민여러분들도 선택해달라"는 지지발언으로 장진호 후보를 어메이징하게 만들었다./경기북도일보= 오민석기자


30일은 구리시의원 후보 2-나, 장진호의 날인가? 11시 김은혜, 안철수 유세장을 찾은 구리시의원 후보 2-나, 장진호 후보가 안철수 후보로부터 “시의원 2-나, 장진호 후보는 당선 되면 구리시를 위해 큰일을 할분. 여러분이 당선시켜 달라.” 는 격려의 말을 듣고, 선거에 지친 몸과 맘이 홀가분해 졌다. 안 철수 같은 거물급 정치인이 자신의 이름을 불러 주는 것만도 감사한데 격려의 말까지 해주니 힘이 불끈 솟았다.

 

게다가 오후 7시에는 이 준석 당대표가 구리전통시장 유세에서 백경현 구리시장 후보, 장진호 후보와 특별하게도 기념사진을 함께 찍어 주었다. 그뿐이 아니다. 코리아나의 싱어 국민가수 홍 화자는 장진호 후보의 사무소 개소식에 모습을 보이더니 수시로 장 후보의 유세 차량을 따라 다니면서 장 후보의 선거 유세에 커다란 보탬을 주고 있다.

 

어메이징 한 일은 이날, 11시 구리시장 유세를 마치고 돌다리 사거리에서 유세차 , 선거사무원, 운동원들과 함께 총 유세전을 펼치고 있을 때다. 국민코미디언 이상해가 갑자기 등장 장 후보를 놀라게 했다. 더욱이 “이상해는 장진호를 좋아하며 후보로써도 존경 한다며 국민코미디언 이상해가 좋아하는 2-나, 장진호 후보를 구리시민 여러분들도 선택 해주시기를 바란다.”는 지지와 격려가 담긴 말을 해주어 장 후보는 띌 듯이 기뻤고 선거에 지친 피로가 전율 하듯 흘러내려,  몸이 깃털처럼 가벼워 졌다고 말한다.

 

장 후보는 이상해씨와의 인연에 대해 “수년전 지인의 소개로 식사 자리에서 만났는데 유명인사 임에도 불구하고 사람이 털털하고 순박했다. 그런 인연으로 가끔 식 만남을 가져왔었는데 선거 유세장에 모습을 보여 적지 않게 놀랐다.” 며 “장진호를 위해 강남에서 이곳 까지 달려와준 이상해씨에게 너무 감사드린다.”고 했다.

 

장 후보는 이어 “이상해 씨뿐만 아니라, 선거 사무소 개소식부터 지금까지 유세현장에 모습을 보이면서 지지와 격려를 해주는 코리아나의 홍화자씨, 그리고 장진호의 이름을 기억해준 안철수 국회의원 후보, 그리고 함께 사진을 찍어 격려해준 이 준석 당 대표까지, 오늘 너무 기쁨이 많아 5월 30일을 장진호의 날로 정하고 싶을 정도다.” 고 했다.

 

장 후보는 이어 “이 모든 응원들이 2-나,를 받은 장진호에게 힘을 실어주기 위해서 라는 것을 너무 잘 알고 있고, 뜨거운 응원에 보답하는 길은 당선뿐이라는 것을 마음에 품어, 남은 선거 기간 동안 최선을 다하고 죽을힘을 다해 반드시 당선으로 보답 하겠다”고 했다.

 

▲ 30일 구리전통종합시장 유세현장에서 이준석 당대표가 구리시장 후보 백경현 , 시의원 후보 2-나, 장진호와 함께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경기북도일보=오민석기자



 

 

 

*경기북도일보의 기사는 기사공유협력사인 아시아뉴스통신, 뉴스제휴사인 다음, 구글, 뉴스줌에 동시보도 되고 있습니다*


오민석/언론인. 1987년 구리시 풍양신문. 1997년 수도권일보 구리주재 기자. 2001년 중부일보 구리.남양주 주재기자. 2004년 경기신문 구리주재기자.(주) 구리넷 창간 발기인. 2007(주)구리넷 대표기자. 2010년 (주)경춘신문 편집국장. 2013년 (주)구리남양주넷 편집국장 겸 발행/편집인. 아시아 뉴스통신 구리.남양주 주재기자/2016년~2018년 경기북도일보 대표이사 겸 편집국장 / 2013년~ 아시아뉴스통신 경기북부본부 부국장

기사제보.정정요청 핸드폰 010-5631-3004.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