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경기도, 철도건설현장 동절기 사고예방 합동점검 나서..

이건구기자 | 기사입력 2021/11/22 [14:58]

경기도, 철도건설현장 동절기 사고예방 합동점검 나서..

이건구기자 | 입력 : 2021/11/22 [14:58]

▲ 경기도청 전경.(사진=경기도청)

 

경기도가 겨울철을 맞아 도내 철도건설사업 현장의 안전관리 강화에 나섰다.

 

22일 도에 따르면, 도는 오는 23일부터 30일까지 의정부고용노동지청 근로감독관, 건설사업관리단, 시공사 등과 합동점검반을 구성해 도내 철도건설현장에 대한 동절기 대비 안전점검을 한다고 밝혔다.

 

대상은 도에서 직접 공사 중인 별내선 3·4·5·6공구, 도봉산-옥정선 1·2·3공구 등 도내 7개 철도건설 현장이다.

 

점검반은 강설, 강풍, 한파 등으로 인한 가설구조물의 안전과 비상시 임시전력 사용상태, 화재질식 등 현장 취약시설과 콘크리트 등 동절기 습식공사 품질확보 대책 등을 집중적으로 지도점검할 계획이다.

 

특히, 노동자 근로환경 개선을 위해 전문성을 갖춘 의정부고용노동지청 근로감독관이 사업장의 외국인 고용실태와 노동자 안전 등을 지도점검해 보다 강화된 관리감독을 할 방침이다.

 

또한 합동점검반에 건설안전 및 품질관리 전문분야 비상주 기술지원기술인을 포함한 건설사업관리단, 시공사 관계자 등이 모두 참여해 타 현장을 교차 점검하며 동절기 안전사고 예방에 내실을 기할 계획이다.

 

점검 결과 경미한 사항은 즉시 시정토록 조치하고 중장기 검토가 필요한 사항은 안전관리 계획서를 제출받아 조치 시 까지 지속적으로 추적 관찰하여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구자군 도 철도건설과장은 철도건설 현장은 지하 터널공사 시 가설구조물 안전, 화재질식 등에 의한 노동자 안전사고 예방, 기온 강하에 따른 터널 내 콘크리트 품질관리가 무엇보다 중요하다이번 합동점검을 통해 안전사고 위험요인을 사전에 차단하고 단 1건의 사고도 발생하지 않도록 안전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주)경기북도일보(GNN)의 모든 기사는 기사 협력사인 (주)아시아뉴스통신, 뉴스제휴사인 다음, 구글, 뉴스줌에 동시보도 되고 있습니다*


이건구/기자
"더불어 사는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시민 모두와 함께 하고 싶습니다. 기사제보/정정요청 010-4209-0082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