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파주시, 민북지구 농업용수공급사업 신규지구 선정

이건구기자 | 기사입력 2021/04/01 [10:48]

파주시, 민북지구 농업용수공급사업 신규지구 선정

이건구기자 | 입력 : 2021/04/01 [10:48]

▲ 파주시청(사진=경기북도일보DB)     

 

경기 파주시가 국비사업인 민북지구 다목적농촌용수개발사업이 농림축산식품부로부터 최종승인 받아 국비 423억을 확보했다고 1일 밝혔다.

 

시는 올해 실시설계와 인허가 절차를 통해 오는 2022년 하반기 내 착공해, 2026년 공사를 마무리할 예정이다.

 

 

 

민북지구는 경기북부의 상습 가뭄피해지역으로, 농경지 653ha 60%(391ha)가 농업용수공급시설이 없어 그동안 농업생산활동에 큰 어려움을 겪어왔다. 따라서 시는 이번 국비사업을 통해 양수장 1개소 신설 배수로 20.9km 설치를 통해 효율적인 농업용수 공급과, 지역 및 수계간 불균형 해소 등을 목표로 사업을 한다는 방침이다.

 

민북지구 사업은 지난 2019년 기본조사 대상지로 선정돼 환경영향평가와 민통선 내 군부대 협의를 마치고 사업계획이 수립됐으나, 사업 착수 확정이 지연돼 민통선 주민들의 사업추진 열망이 커져가고 있었다.

 

 

최종환 시장은 최근 몇 년 간 겪은 극심한 봄 가뭄을 대비해 선제적 대응으로 농업용수 확보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는 가운데 이번 사업은 단비 같은 국비사업이다라며 앞으로도 파주시 전 지역에 원활하게 농업용수가 공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사업은 시와 한국농어촌공사 지사에서 예정지조사, 기본 조사지구 지정(기본계획 수립), 신규 착수지구 확정(실시설계 및 관련 인허가 추진), 착공 등의 절차로 사업을 한다.

 

*(주)경기북도일보(GNN)의 모든 기사는 기사 협력사인 (주)아시아뉴스통신, 뉴스제휴사인 다음, 구글, 뉴스줌에 동시보도 되고 있습니다*


이건구/기자
"더불어 사는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시민 모두와 함께 하고 싶습니다. 기사제보/정정요청 010-4209-0082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