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남양주도시공사 ‘주니어보드’, 위드 코로나시대 ‘관내 취약계층’ 방문 봉사

나눔 분위기 조성과 값진 구슬땀의 의미 ‘공사 전체로 확대되길’ 소망

이건구기자 | 기사입력 2021/03/26 [12:15]

남양주도시공사 ‘주니어보드’, 위드 코로나시대 ‘관내 취약계층’ 방문 봉사

나눔 분위기 조성과 값진 구슬땀의 의미 ‘공사 전체로 확대되길’ 소망

이건구기자 | 입력 : 2021/03/26 [12:15]

▲ 별내면 독거노인 가구에서 봉사활동을 하며 구슬땀을 흘린 청년이사들.(사진=남양주도시공사)


경기 남양주도시공사(사장 신동민, 이하 공사) 내의 과장급 이하 젊은 직원들로 구성된 ‘주니어보드(Junior Board / 청년이사)’들이 25일 남양주 관내 취약계층 가구를 방문해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26일 공사에 따르면 공사는 지난 2019년부터 공사 발전을 위한 아이디어 개발 및 조직 내의 혁신문화 확산을 위해 주니어보드 제도를 운영해오고 있으며, 현재 주니어보드 2기가 활동 중에 있다.

 

 

 

주니어 보드들은 지난해부터 코로나19로 인한 재택근무 활성화, 외부활동 자제 등으로 인해 공사의 사회공헌활동 참여율이 떨어지고 있다는 판단 하에, 청년이사들부터 솔선수범해 공사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주도적인 사회공헌활동 참여를 통한 공사 내 나눔 분위기 확산을 유도하기 위해 이번 봉사활동을 계획했다.

 

 

 

이사들은 남양주시 자원봉사센터로부터 독거노인이 거주하는 별내면의 2가구를 추천받았고, 지난 25일 주니어이사 8명이 이들 가구를 방문해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면서 가구청소 및 정리정돈, 주방정리, 곰팡이 제거, 쓰레기 분리수거 등 평소 어르신들이 혼자 처리하기 어려웠던 작업들을 함께 도우며 구슬땀을 흘렸다.

 

 

 

이날 봉사에 참여한 김동훈 이사는 “짧은 시간이었지만 도움이 필요한 어르신들의 가정에 방문해서 온정을 나눌 수 있는 귀한 시간이었다. 앞으로도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겠다”며 소감과 포부를 밝혔다.

 

 

류성택 시설복지본부장은 “공사의 발전을 위한 아이디어 제안 등 공사 경영의 핵심적인 역할을 맡고 있는 주니어보드가 앞으로도 사회공헌활동 및 대내외 활동을 통해 사내의 소통채널과 더불어 공사의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는 역할을 감당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뜻을 전했다.

*(주)경기북도일보(GNN)의 모든 기사는 기사 협력사인 (주)아시아뉴스통신, 뉴스제휴사인 다음, 구글, 뉴스줌에 동시보도 되고 있습니다*


이건구/기자
"더불어 사는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시민 모두와 함께 하고 싶습니다. 기사제보/정정요청 010-4209-0082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