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방통위, ‘나도 이제 아나운서’ 전국 각지 찾아가는 ‘미디어 나눔버스’운영

소외계층‧지역 등 총 210곳에 찾아가 미디어 체험 지원

이건구기자 | 기사입력 2021/03/25 [14:46]

방통위, ‘나도 이제 아나운서’ 전국 각지 찾아가는 ‘미디어 나눔버스’운영

소외계층‧지역 등 총 210곳에 찾아가 미디어 체험 지원

이건구기자 | 입력 : 2021/03/25 [14:46]

▲ 경기시청자미디어센터에서 운영 중인 찾아가는 미디어 나눔버스.(사진=이건구기자)


TV
와 라디오를 통해 보고 듣던 뉴스와 기상정보 등을 버스 안에서 내가 직접 만들어볼 수 있는 기회가 찾아온다.

 

25일 방송통신위원회(위원장 한상혁)에 따르면 방통위는 시청자미디어센터가 없는 읍면 지역 주민, 센터를 직접 방문하기 힘든 노인장애인 등 그동안 미디어교육을 받기 어려웠던 소외계층의 미디어 이해와 활용을 돕기 위해 올해로 5년째 '찾아가는 미디어 나눔버스'를 운영하고 있다.

 

미디어 나눔버스는 미디어 제작시설과 장비를 탑재한 이동형 체험스튜디오 차량으로, 324일 경기도 하남시 남한중학교를 시작으로 총 210곳을 찾아가 미디어 소외계층에게 다양한 미디어 체험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주요 프로그램은 아나운서기자가 되어보는 영상미디어 체험, DJ리포터 역할을 맡아 라디오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라디오 체험 등 다양한 미디어 분야를 직접 경험해볼 수 있는 내용으로 구성됐다. 또한, 유명 크리에이터가 미디어 나눔버스를 체험하고 이를 유튜브 등에 소개하는 등 다양한 프로그램도 만들 예정이다.

 

지원 대상은 소외계층 지원 기관단체모임 지역민 대상 행사박람회 등 운영 기관 자유학년제를 시행하는 중학교 등으로, 특히 올해는 센터 방문이 어려운 읍면지역의 기관 및 단체를 우선 지원한다.

 

미디어 나눔버스의 신청방법과 일정은 붙임과 시청자미디어재단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공모 마감은 331()까지이다.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체험 전 체온 측정 및 방문객 명단 작성과 개인 마스크 착용, 손 소독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여 운영할 방침이다.

 

*(주)경기북도일보(GNN)의 모든 기사는 기사 협력사인 (주)아시아뉴스통신, 뉴스제휴사인 다음, 구글, 뉴스줌에 동시보도 되고 있습니다*


이건구/기자
"더불어 사는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시민 모두와 함께 하고 싶습니다. 기사제보/정정요청 010-4209-0082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