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포천시 , 사랑택시 운행마을 확대 운영을 위한 협약식 열어

이건구기자 | 기사입력 2021/03/24 [10:07]

포천시 , 사랑택시 운행마을 확대 운영을 위한 협약식 열어

이건구기자 | 입력 : 2021/03/24 [10:07]

▲ 포천시, 사랑택시 운행마을 협약식(사진제공=포천시청)


경기 포천시가 23일 사랑택시 운행마을 확대 운영을 위한 협약식을 열고, 사랑택시 운행마을은 기존 6개면 12개 마을에서 10개면 24개 마을로 늘렸다고 24일 밝혔다.

 

사랑택시는 대중교통 소외지역에 거주하는 주민들이 대중교통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마을에서 이행협약서상의 목적지까지 운행하는 교통수단으로, 사랑택시 이용대상은 해당 마을에 주민등록상 주소지가 돼있는 주민이고, 이용요금은 1,000원이며, 추가 지정된 12개 마을은 오는 1일부터 전면 운행한다.

 

현재 시에서 운행 중인 사랑택시는 2020년 기준, 9,646회 운행했으며 10,843명이 이용했으며, 시는 대중교통 소외지역에 거주하는 주민들의 이동권 증진을 위해 사랑택시 운행 마을을 지속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박윤국 시장은 그동안 우리시는 전철 7호선 유치, 광역버스 개설 등 대중교통 마련을 위해 노력해왔다. 지금은 전철 4호선, 항공길 등을 열기 위해 행정력을 동원하고 있다. 협약식을 통해 대중교통수단이 취약한 마을뿐만 아니라 거동이 불편한 교통약자분들을 위해서 특별교통수단인 포천행복콜을 지속 개선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주)경기북도일보(GNN)의 모든 기사는 기사 협력사인 (주)아시아뉴스통신, 뉴스제휴사인 다음, 구글, 뉴스줌에 동시보도 되고 있습니다*


이건구/기자
"더불어 사는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시민 모두와 함께 하고 싶습니다. 기사제보/정정요청 010-4209-0082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