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포천시, 코로나19 예방위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26일부터 접종 시작

올해 안 18세 이상 포천시민의 70%, 2차 백신접종까지 완료 예정

이건구기자 | 기사입력 2021/02/24 [22:07]

포천시, 코로나19 예방위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26일부터 접종 시작

올해 안 18세 이상 포천시민의 70%, 2차 백신접종까지 완료 예정

이건구기자 | 입력 : 2021/02/24 [22:07]

▲ 포천시 백신접종센터(종합운동장 실내체육관)에서 진행된 '코로나백신 수송 및 보관 관련 범정부 통합 모의훈련'에 참석한 박윤국 포천시장이 군 관계자로부터 훈련상황을 보고 받고 있다.(사진=포천시청)


경기 포천시는 오는 26일 오전 10시부터 관내 요양병원시설 49개소(요양병원 6개소요양시설 43개소)의 65세 미만 입원·입소자 및 종사자 1354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을 시작한다고 24일 밝혔다.

 

앞서 시는 요양병원시설 입원·입소자, 종사자 중 이번 접종대상인 65세 미만자를 대상으로 백신 접종 동의여부를 파악한 결과 94.8%가 접종에 동의해 준비를 마쳤다. 65세 이상 접종 대상자는 추후 중앙부처의 접종계획에 따라 접종할 계획이다.

 

이번 접종에 사용될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은 25일부터 26일까지 순차적으로 배송되며, 1700명분의 백신과 주사기를 공급받는다.

 

백신 접종은 12(1226~331, 241~531)에 걸쳐 진행되며, 경찰보건소에서는 안전한 예방접종과 약품 관리를 위해 정부의 매뉴얼에 따라 사전 점검을 완료했다.

 

시는 올해 안으로 18세 이상 포천시민의 70%이상인 약 9590명에 대한 2회 접종을 모두 완료할 계획이며, 안전하고 신속한 접종을 위해 의사 6, 간호사 8, 행정지원인력 30명을 동원하고 상황에 따라 증원해 조기에 접종 완료되도록 추진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시는 지난 19일 지역 의료기관·단체와 의정협의체를 구성해 예방접종에 대한 관련 정보 공유와 접종에 필요한 의료인력 지원 등에 상호 협력하기로 협약했다.

 

이 자리에서 포천병원 백남순 원장과 포천시의사회 조유현 회장을 비롯한 지역 의료인들은 의료인으로서 코로나19 사태가 하루라도 빨리 진정될 수 있도록 백신 접종에 적극 협조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같은 날 포천종합운동장에서는 포천시, 6군단, 6공병여단, 특전사, 포천경찰서가 백신을 외부물류창고에서 시 백신접종센터(종합운동장 실내체육관)까지 운송하고 보관하는 전 과정에 참여해 백신 보관에서 접종까지 문제가 없는지 사전 점검하는 백신 수송 및 보관 관련 범정부 통합 모의훈련도 진행됐다.

 

박윤국 시장은 “26일부터 시작되는 백신접종은 철저한 준비와 사전대응이 필요하다.”라며, “시민여러분께서도 정부와 우리시를 믿고 백신예방 접종에 함께 동참해 주시기를 부탁드린다.”고 당부의 말을 전했다.

*(주)경기북도일보(GNN)의 모든 기사는 기사 협력사인 (주)아시아뉴스통신, 뉴스제휴사인 다음, 구글, 뉴스줌에 동시보도 되고 있습니다*


이건구/기자
"더불어 사는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시민 모두와 함께 하고 싶습니다. 기사제보/정정요청 010-4209-0082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