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김민철 의원, 의정부 지역교통 현안 해결 위해 앞장

이건구기자 | 기사입력 2021/02/17 [14:56]

김민철 의원, 의정부 지역교통 현안 해결 위해 앞장

이건구기자 | 입력 : 2021/02/17 [14:56]

▲ 김민철 국회의원이 16일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를 방문해 최기주 대광위원장 등 관계자들과 교통현안에 대한 의견을 나누고 있다.(오른쪽부터 반시계방향 김민철 국회의원, 최기주 위원장, 황성규 본부장/사진제공=김민철 의원 사무실)


김민철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의정부시)이 의정부 지역의 주요 현안 중 하나인 철도연장 사업의 국가사업 반영을 위해 나섰다.

 

17일 김 의원에 따르면 김 의원은 16일 오전 세종시에 위치한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이하 대광위)를 방문해 최기주 위원장을 비롯한 관계자들과 면담하고 의정부시가 건의한 ‘8호선 별내선 의정부 연장 사업등이 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에 반드시 반영될 수 있도록 해달라고 건의했다.

 

김 의원은 면담을 통해 의정부의 교통환경 개선을 위한 폭넓은 의견교환을 가지고 특히 현재 의정부 지역의 주요 교통현안인 ‘8호선 별내선 의정부 연장 사업도봉산-옥정간 광역철도 사업등에 대한 대광위의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했다.

 

아울러, “최근 민락지구, 신곡장암지구가 개발되고, 고산지구 역시 본격적인 개발을 앞두고 있는 등 의정부 지역의 교통수요가 빠르게 커지고 있는 만큼 8호선 별내선의 연장을 통해 GTX-C노선과 의정부경전철, 8호선, 7호선, 4호선, GTX-B노선까지 유기적으로 연결되는 교통망 구축이 반드시 필요하다.”며 강력히 요청했다.

 

이어 특히 복합문화단지가 조성되고 있고, 법원과 검찰청 이전이 확정돼 법조타운이 들어설 고산지구에는 도심공항터미널 도입을 위한 용역도 진행되고 있어 생활권을 같이하는 남양주, 양주, 포천을 비롯해 경기북부와 더 넓게는 강원도까지 아우르는 미래지향적 교통망 구축계획이 검토돼야 할 것이라고 촉구했다.

 

이에 대해 최 위원장은 경기북부 지역 교통환경 개선의 뜻에 충분히 공감한다.”면서 그 뜻이 반영될 수 있도록 다각도로 검토하겠다.”고 화답했다.

 

 

 

 

 

 

 

*(주)경기북도일보(GNN)의 모든 기사는 기사 협력사인 (주)아시아뉴스통신, 뉴스제휴사인 다음, 구글, 뉴스줌에 동시보도 되고 있습니다*


이건구/기자
"더불어 사는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시민 모두와 함께 하고 싶습니다. 기사제보/정정요청 010-4209-0082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