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가평군, 2국→3국(局)으로 행정기구 개편 확대

오종환기자 | 기사입력 2020/11/17 [10:49]

가평군, 2국→3국(局)으로 행정기구 개편 확대

오종환기자 | 입력 : 2020/11/17 [10:49]

▲ 가평군청(사진=경기북도일보DB)     

 

경기 가평군은 현재 경제복지국과 미래발전국 등 2() 체제에서 행정복지국을 신설해 3국으로 확대하는 행정기구 및 정원 조례 일부개정 조례안을 심의 의결했다고 밝혔다.

 

17일 군에 따르면 최근 행정기구 및 정원조례 일부개정 조례안에 대한 입법예고와 의견 수렴을 거쳐 조례규칙심의회에서 일부 수정의결 했다고 밝혔다.

 

이에 군은 올해 행정기구 정비와 정원조정으로 각종 행정수요 변화에 적극 대처하고 국 신설과 기준인건비 산정결과 반영 등 조직 재배치를 통해 조직 운영의 효율성을 제고한다는 방침이다. 본 조례안은 다음 달 군의회 의결을 거쳐 공포될 예정이다.

 

효율적인 업무추진을 위한 기구 조정안에는 현행 경제복지국, 미래발전국 2국을 경제산업국, 건설도시국으로 명칭을 변경하고 행정복지국을 신설하는 내용이 담겨 있다.

 

또 기존 32개과에서 축산유통과를 신설해 33과로 1과를 늘리기로 했다. 외부조직은 기존 1의회 2직속(3) 3사업소 15면으로 동일하다.

 

인력 재배치를 위한 정원 조정에는 기존 공무원을 725명에서 768명으로 43명 증원키로 했다.

 

새로이 개편 신설되는 행정복지국에는 자치행정과, 안전재난과, 회계과, 세정과, 민원지적과, 복지정책과, 행복돌봄과를 두기로 했다.

 

또 경제산업국에는 일자리경제과, 문화체육과, 관광과, 농업정책과, 축산유통과, 산림과를 두고 건설도시국에는 건설과, 환경과, 도시과, 교통과, 건축과, 허가민원과를 둬 업무의 신속성과 효율성을 기하기로 했다.

 

끝으로 군 관계자는 각종 지원사업 추진 효율을 높일 수 있도록 군청 직제를 개편해 희망과 행복이 있는 미래창조도시 가평을 만들어 나가는데 모든 역량을 집중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기자 실습생 입니다.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