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가평군, 북한강에 친환경 유람선 뜬다.

오종환기자 | 기사입력 2020/10/13 [10:14]

가평군, 북한강에 친환경 유람선 뜬다.

오종환기자 | 입력 : 2020/10/13 [10:14]

▲ 가평군 유람선 시범운항 노선(안)(사진제공=가평군청)


경기 가평군이 수도권 최대의 북한강 수변 지역관광 활성화를 위해 하고 있는 북한강 친환경 유람선사업이 속도를 내기 시작했다.

 

13일 군에 따르면 본 사업과 관련해 선박운항에 따른 문제점을 도출하고 홍보효과 극대화를 위해 푸른 북한강과 단풍이 절정을 이루는 가을을 맞아 북한강 유람선 시범운항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운항기간은 오는 15일부터 약 2개월간으로달전리 남이섬 선착장을 출발해 설악면 송산리 효정 마리나 – 남이섬 메타나루 – 자라섬 남도 남이섬 선착장을 경유하게 된다.

 

주 1회 약 2시간에 걸쳐 운항예정인 가운데 탑승정원은 사전 신청을 받아 확정된다탑승은 무료다.

 

군은 코로나19 정부 방역지침을 준수하며 무료시범운행과 유람선 상품 판매를 통해 이용객의 요구를 파악하고 피드백(feedback) 과정을 거쳐 완성도 높은 유람선 사업을 할 방침이다.

 

앞서 군은 지난 7월 북한강을 이용한 새로운 테마관광사업 개발을 위해남이섬, HJ천주천보수련원청평페리 등 3개 기관과 손을 잡고 상생을 이뤄 나가고 있다.

 

이들 기관은 시범운항을 비롯해 남이섬 기존 컨텐츠(전시·공연·체험프로그램 등), 자라섬 남도 꽃정원, HJ천주천보수련원 등을 연계하는 크루즈 상품을 개발한다.

 

크루즈 상품의 구성은 도선 이용료, F&B와 컨텐츠 이용료 등을 포함해 가격을 결정할 예정이며카카오와 네이버 등을 통해 판매 및 홍보 채널을 확보 논의하게 된다.

 

끝으로 김성기 군수는 북한강유역의 수변관광자원이라는 특수한 지리적 관계강원도와 경기도의 경계선상에 위치한 첨단 행정구역의 공간을 절묘하게 차지하고 있다는 점수상레저와 수변관광테마파크의 성격을 가지고 있다는 점 등은 경쟁대신 전략적 제휴를 통하여 서로 상생하는 길만이 최상의 방책이라며 상생협력을 위한 업무협약 결과가 도출될 수 있도록 사업추진에 만전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기자 실습생 입니다.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