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양평군의회, 관내 특별재난선포 지역 성금 전달

오종환기자 | 기사입력 2020/10/08 [13:49]

양평군의회, 관내 특별재난선포 지역 성금 전달

오종환기자 | 입력 : 2020/10/08 [13:49]

▲ 양평군의회가 단월면 10월 이장회의에 참석해 단월면에 특별재난지원금을 전달했다 (사진제공=양평군의회)


경기 양평군의회(의장 전진선)8일 오전 단월면에서 열린 단월면 10월 이장회의에 참석해 집중 호우로 인한 특별재난선포지역 성금을 전달했다.

 

이번 전달식은 전진선 의장을 비롯해 송요찬 부의장, 박현일 의원, 이혜원 의원과 조선행 단월면장, 유일철 노인회분회장, 이수옥 이장협의회장, 조화숙 면 부녀회장, 정인희 새마을 협의회장 등이 참석했으며 집중호우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단월면에 100만원의 성금을 전달했다.

 

이날 전달된 성금은 전국시군자치구의장협의회와 도시군의회의장협의회(양평군의회) 협의회비로 마련됐으며, 지난 집중호우 기간 기록적인 폭우로 인명과 재산 피해가 발생해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군을 비롯한 도내 7개 시·군의 수재민 지원을 위한 물품 구입 등 일상생활로의 빠른 복귀를 위한 피해 지원 사업에 사용될 예정이다.

 

끝으로 전진선 의장은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양평군민을 위해 함께해 주신 전국시군자치구의회의장협의회와 경기도시군의회의장협의회에 감사드린다.”고 말하며, “군의회는 군민이 겪고 있는 어려움을 먼저 생각하고, 그 해결 방안 마련을 위한 의회 역할에 더욱 충실히 임하며, 코로나 19로 인한 어려움을 슬기롭게 극복하기 위해 항상 군민과 함께 할 것이라 했다

기자 실습생 입니다.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