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국민연금공단, 월 8일 이상 근로 일용근로자, 국민연금 사업장가입자로 가입

오민석기자 | 기사입력 2020/08/03 [14:34]

국민연금공단, 월 8일 이상 근로 일용근로자, 국민연금 사업장가입자로 가입

오민석기자 | 입력 : 2020/08/03 [14:34]

 

국민연금공단(이사장 직무대행 박정배)이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1개월에 8일 이상 근로하는 모든 건설일용근로자는 국민연금 사업장가입자로 적용될 예정이라고 3일 밝혔다.

 

이에 따라 올해 말까지 사업장가입자로 가입될 건설일용근로자가 약 45만 명에 달할 것으로 예상돼 건설일용근로자의 국민연금보험료 부담이 완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그동안 아르바이트 등을 하는 일용근로자는 ‘1개월 8일 이상근로 시 사업장가입자로 가입됐으나, 건설일용근로자만 ‘1개월 20일 이상근로해야만 사업장가입자로 가입할 수 있게 돼 있었다.

 

이러한 불형평성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지난 201881일부터 개정된 국민연금법 시행령이 시행돼 건설일용근로자도 ‘1개월 8일 이상근로하는 경우 사업장가입자로 가입됐다.

 

다만, 일괄적용에 따른 사업주의 보험료 부담을 줄이기 위해 당시 진행 중인 건설 사업장에 대해서는 2년 유예를 두고 신규 사업장부터 적용했으며, 지난 1일부터는 유예조치가 종료돼 모든 사업장에 적용하게 된다.

 

지난 2018년 건설일용근로자 적용 기준이 확대됨에 따라 35만 명의 건설일용근로자가 사업장가입자로 가입(’19)했으며, 지난 201720만 명 대비 15만 명이 증가했다.

 

아울러 유예 조치가 종료됨에 따라 올해 말에는 2019년 대비 약 10만 명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보건복지부와 공단은 건설일용근로자의 권익을 보호하기 위해 연금 제도 안내와 실태 조사를 병행할 계획이다.

 

아울러 건설협회, 건설노조 등 관련 단체에 가입기준 변경 등 연금 제도를 안내하고, 간담회를 통해 제도에 대한 신뢰도를 높일 예정이며, 가입률이 낮거나 다수의 건설현장을 보유한 사업장을 대상으로 현장별 노무비 내역서 근로일수 등을 확인함으로써 의도적으로 가입을 회피하는 사업장이 없도록 점검할 계획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