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파주시, 소리천에 평상 설치해 무더위 쉼터 제공

최규숙기자 | 기사입력 2020/07/27 [10:19]

파주시, 소리천에 평상 설치해 무더위 쉼터 제공

최규숙기자 | 입력 : 2020/07/27 [10:19]

▲ 파주시청(사진=경기북도일보DB)     

 

경기 파주시가 27, 폭염을 대비해 기존 무더위 쉼터 외에 소리천 보행교 하부 등을 선정해 추가로 개방형 무더위 쉼터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소리천에는 약 4.6km의 산책로가 설치돼 많은 시민들이 산책로를 이용하고 있으나 여름철에는 더위를 식힐만한 장소가 부족하다는 의견이 많았다.

 

이에 시는 소리천에 위치한 보행교 하부 중 시민들이 많이 모이는 장소에 평상을 설치해 시민들에게 휴식공간을 제공하고 무더위 쉼터로서의 역할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코로나19로 평상을 이용할 때는 생활 속 거리두기 세부지침에 따라 마스크를 필수 착용하고 거리두기를 준수해야 하며 시는 시민들의 안전한 평상 이용을 위해 수시로 방역을 하고 순찰할 예정이다

최규숙기자/ 여성의 섬세함으로 세상을 보는 눈을 가지고 기사에 녹여 내 겠습니다. 구리남양주시의가장 빠른정보 . 일등신문을 지향하겠습니다. 기사제보/정정보도 010-8936-8701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