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동두천시, 청사 등 모든 공공시설 전자출입명부(KI-Pass) 도입

이건구기자 | 기사입력 2020/07/22 [10:00]

동두천시, 청사 등 모든 공공시설 전자출입명부(KI-Pass) 도입

이건구기자 | 입력 : 2020/07/22 [10:00]

▲ 동두천시청(사진=경기북도일보DB)     

 

경기 동두천시가 22, 시청 청사 및 행정복지센터, 도서관 등 모든 다중이용 공공시설에 대해 전자출입명부(KI-Pass) 시스템을 도입한다고 밝혔다.

 

시는 노래방, PC방등 QR코드 의무사용 업소가 점차 증가함에 따라 젊은층을 중심으로 전자출입명부 시스템을 사용하는 시민이 점차 증가하고 있고, 아울러 22일부터 박물관, 미술관, 도서관 등 공공시설에 대한 운영제한 명령이 해제돼, 방역당국이 운영을 재개하는 공공시설에 QR코드 기반 전자출입명부 시스템 도입을 검토함에 따라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조기에 확대 시행을 결정했다.

 

시는 전자출입명부 시스템 도입을 통해 정보유출 우려가 있는 수기 기재 방식을 개선하고, 출입자명부 허위 기재에 따른 행정낭비 예방과 민원 편의를 도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에 따라 시 청사를 방문하는 시민은 22일부터 휴대폰 앱으로 QR코드를 발급받고, 청사 출입구에 설치된 전자출입명부용 태블릿PCQR코드를 인식해 방문기록을 생성하게 되며, 스마트폰 미사용자는 기존 방식대로 출입자명부를 수기로 기재해 출입할 수 있다.

*(주)경기북도일보(GNN)의 모든 기사는 기사 협력사인 (주)아시아뉴스통신, 뉴스제휴사인 다음, 구글, 뉴스줌에 동시보도 되고 있습니다*


이건구/기자
"더불어 사는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시민 모두와 함께 하고 싶습니다. 기사제보/정정요청 010-4209-0082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