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양평군의회,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 양평군 유치 촉구 성명서 채택

오종환기자 | 기사입력 2020/06/18 [14:41]

양평군의회,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 양평군 유치 촉구 성명서 채택

오종환기자 | 입력 : 2020/06/18 [14:41]

▲ 양평군의회, 제269회 제1차 정례회 제3차 본회의(사진제공=양평군의회)


경기 양평군의회(의장 이정우)17일 제269회 제1차 정례회 제3차 본회의를 열고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의 양평군 유치를 위한 성명서를 채택했다고 18일 밝혔다.

 

 

윤순옥 의원이 대표 발의한 이번 성명서는 지난 16일 집행부 관련 부서로부터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의 양평군 유치 계획을 청취 후 진흥원 유치의 당위성에 공감한 의원 전원의 논의를 통해 마련됐다.

 

이번 성명서에서 군의회는, “양평군은 그간 자연보전권역·상수원보호구역 등 전체 면적의 400%에 이르는 각종 중첩 규제로 인해 지역경제 발전은 정체되고, 그로 인한 고통을 인내하며 살아왔다.”고 말했다.

 

또한 그간 도의 전통시장 활성화 기조에 적극 부응하고, 경기지역화폐의 빠른 활성화와 정착을 위해 노력해 2019년 카드형 지역화폐 인구당 발행액 1위를 유지하는 등 그 어느 지역보다 도정 협력을 위한 각고의 노력을 다한 군이야 말로 시장상권진흥원 유치에 적합하다.”고 밝혔다.

 

또한, “경기 동부권 중심에 위치한 양평군의 지리적 이점으로 인해 경기 남부와 북부와의 고른 접근성이 보장돼 도 전체 전통시장 상인과 소상공인 모두가 쉽게 방문할 수 있고, 소외 없는 지원 정책의 체계가 완성될 수 있는 최적지에 위치해 있다고 강조했다.

 

이와 같은 이유로 군민의 대의 기관인 양평군의회는 전통시장과 소상공인을 위한 역점 정책을 추진하는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의 군 유치를 군민과 함께 촉구 한다.”고 했다.

 

끝으로 이정우 의장은 그동안 각종 중첩 규제로 고통 받아온 군의 시장상권진흥원 유치는 당연한 이치이며, 이번 진흥원 유치를 통한 군의 발전이 경기도 전체의 균형 발전을 위한 계기가 될 것이라 하고, “군의회는 시장상권진흥원이 반드시 우리 군에 유치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군민의 목소리를 대변할 것이라고 했다.

 

기자 실습생 입니다.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