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구리시 안승남 시장, 6.10 민주항쟁 ‘그날의 정신’ 계승

GNNet | 기사입력 2020/06/09 [15:52]

구리시 안승남 시장, 6.10 민주항쟁 ‘그날의 정신’ 계승

GNNet | 입력 : 2020/06/09 [15:52]

▲ 6.10항쟁 33주년 기념사를 낭독하는 안숭남 구리시장 (사진제공=구리시청)


경기 구리시 안승남 시장은 9, 6.10민주항쟁 33주년을 앞두고학창시설이었던 19876월 폭압적인 독재의 어둠을 뚫고 민주와 인권을 위해 헌신한 그날의 함성을 회상하며, 그 정신을 가슴에 깊이 새 긴다고 밝혔다.

 

 

 

코로나19 대응 재난안전대책본부장인 안승남 시장은 9일 기념사를 통해직업과 계층을 떠나 모든 국민이 한 목소리로 6월의 아스팔트를 뜨겁게 달궜던호헌철폐, 독재타도 직선제 쟁취는 헌법 제1조 제1대한민국은 민주공화국이며, 모든 주권은 국민에게 있고 모든 권력은 국민으로부터 나온다는 반독재, 민주화운동이었다고 평가했다.

 

이어항쟁의 결실인 6.29 선언을 통해 대통령을 국민의 손으로 직접 뽑을 수 있게 되었고, 풀뿌리민주주의 지방자치가 5.16 쿠데타로 중단된 지 30년 만에 `민초(民草)'들의 힘에 의해 부활되어 국민의 힘으로 국민의 나라로 전진시킬 수 있다는 것을 확인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6월 항쟁 33년이 흐른 지금, 광장에서 타올랐던 촛불의 정신을 계승한 민선7기 시장으로서 세계적 대유행 코로나19 팬데믹을 극복하고 더 좋은 민주주의가 더 튼튼해 질 수 있도록 깨어있는 20만 시민과 함께 늘 고민하고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한편 시는 시민들이 쟁취한 6월 항쟁의 정신이 시민의 일상에 보다 깊게 뿌리내릴 수 있도록 공무원의 인권 의식을 높이고, 시민 누구나 정책제안으로 시정에 참여하며 소통하면서 투명행정이 실현되는 숙의민주주의가 정착 될 수 있는구리, 시민행복 특별시조성을 위해 지속적으로 전진해 나가기로 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