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남양주시, 생활쓰레기 감축 해법 모색 위해 머리 맞대

오종환기자 | 기사입력 2020/05/22 [09:22]

남양주시, 생활쓰레기 감축 해법 모색 위해 머리 맞대

오종환기자 | 입력 : 2020/05/22 [09:22]

▲ 남양주시 제39차 강한 남양주 만들기 토론회(사진제공=남양주시청)


경기 남양주시(시장 조광한)21, 올해부터 시행하는 수도권 매립지 반입 총량제에 따른 생활쓰레기 감축 해법을 모색하고자 시청 여유당에서 조광한 시장을 비롯해 실과장 및 관계공무원들이 참석한 가운데생활쓰레기 20% 줄이기를 주제로 제39차 강한 남양주 만들기 토론회를 열었다고 22일 밝혔다.

 

토론회는 자원순환과 문명우 과장이 생활쓰레기 발생 처리현황, 수도권 매립지 반입 총량제, 2020년 우리시 감량목표와 세부 추진계획 등에 대해 설명하고 이어 참석자들은 생활쓰레기 문제 해결을 위한 의견을 나눴다.

 

이어 조 시장은 코로나19 새로운 도전이라는 제목으로 코로나 이후의 변화와 전망, 우리가 해야 할 일들을 설명하며 비대면·비접촉의 일상화, 온라인 시장의 급성장, 디지털 온라인 마케팅에 집중하게 되는 코로나 이후 시대의 유망직종으로 의료, 안전, 환경, 로봇 등을 꼽았다.

 

특히 조 시장은 어떤 경우든 바이러스는 사라지지 않으므로 바이러스로부터 우리 스스로를 보호하기 위해 노력해야 하고, 그래서 환경이 더더욱 중요하며 이것이 바로 쓰레기를 줄여야 하는 이유라고 설명하고, “환경은 쓰레기를 줄이는 것도 중요하지만 쓰레기를 유발시키는 요소를 파악해야 근원적으로 차단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끝으로, “생활쓰레기 감량을 20%가 아니라 30% 이상을 줄일 수 있는 구체적이고 실질적인 계획을 수립해야 하고, 막연하고 추상적인 계획보다는 과거부터 현재까지의 쓰레기 배출량, 처리비용 등의 자료를 정확하게 수치화 해 실행가능 한 계획을 집중적으로 추진해야 한다고 말했다.

 

기자 실습생 입니다.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