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4.15총선, 포천가평]미래통합당 최춘식, 승리로 제자리로 돌려놓을 것.

27일 후보등록. “집 떠난 가짜보수 심판, 진짜 보수 승리 견인할 것”

이건구기자 | 기사입력 2020/03/27 [11:03]

[4.15총선, 포천가평]미래통합당 최춘식, 승리로 제자리로 돌려놓을 것.

27일 후보등록. “집 떠난 가짜보수 심판, 진짜 보수 승리 견인할 것”

이건구기자 | 입력 : 2020/03/27 [11:03]

 

▲ 포천시선관위에 제21대국회의원선거 후보자 등록을 마친 최춘식 후보가 미래통합당 핵심 간부들과 함께 보수통합 승리를 위한 결의를 다졌다./경기북도일보=이건구기자

 

21대 국회의원선거 D-19일을 남겨둔 27일 오전, 포천·가평선거구에 출마한 미래통합당 최춘식 예비후보가 포천시선거관리위원회에 후보등록을 마치고 본격적인 선거 운동에 돌입했다.

 

선관위 후보등록을 마친 최 후보는 잠시 분열됐던 보수의 완전 통합으로 이번 총선에 반드시 승리하여 모든 것을 제자리로 돌려놓을 것이라는 각오를 밝혔다.

 

이후 포천시 군내면에 있는 현충탑을 참배하여 호국영령들에게 인사를 고하고, 이번 선거에 임하는 자세와 결의를 다진

최 후보는 무능·위선·오만한 문재인정권을 심판해 대한민국을 바로 세우고, 군의원과 도의원을 역임하며 검증된 실력으로 더 큰 포천·가평을 만들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또한 이번 4·15총선은 코로나 사태, 경제폭망, 민생파탄, 외교안보 실종, 조국사태 등 문재인 정권의 총체적 무능과 실정, 오만을 심판하는 선거라며 이를 바로잡기위해 자유 민주, 건전 보수세력의 대통합과 혁신으로 반드시 승리해 대한민국을 지키겠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최 후보는 상대 후보를 겨냥한 듯 집 떠난 가짜보수를 심판하고 진짜 보수의 승리를 견인할 것이라 포문을 연 후 수십 년간 지역 구석구석을 다니며 지역현안에 대해 누구보다 잘 알고 있는 지역 전문가로써 활력 넘치는 포천·가평’, ‘취약계층에 대한 생산적·선별적 맞춤형 복지를 통해 지속가능한 경제, 생동감 넘치는 공동체를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끝으로 최 후보는 그동안 예비후보로 함께 했던 고조흥 전 의원, 박종희 전 의원, 허청회 전 보좌관이 포천·가평의 보수 대통합의 길을 함께 걸어주기로 해 더욱더 큰 책임을 느끼고 있다, “이번4.15 총선에서 반드시 승리해 대한민국의 근간을 뒤흔들고 있는 문재인 정권의 폭정을 저지하고, 포천·가평에 흔들리고 있는 보수의 가치를 바로잡겠다고 했다.

 

이어 “코로나19 사태로 유권자 여러분과 소통하는데 많은 제약이 따르지만, 앞으로 후보자 공보물과 언론보도, 온라인 홍보 등을 통해 포천·가평 발전을 위한 비전과 약속을 충분히 알려나가겠다고 이후의 선거홍보 계획을 밝혔다.

*(주)경기북도일보(GNN)의 모든 기사는 기사 협력사인 (주)아시아뉴스통신, 뉴스제휴사인 다음, 구글, 뉴스줌에 동시보도 되고 있습니다*


이건구/기자
"더불어 사는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시민 모두와 함께 하고 싶습니다. 기사제보/정정요청 010-4209-0082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