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경기도, PC방·노래연습장·클럽형태업소 합동 점검

오민석기자 | 기사입력 2020/03/24 [09:28]

경기도, PC방·노래연습장·클럽형태업소 합동 점검

오민석기자 | 입력 : 2020/03/24 [09:28]

▲ 경기도청(사진=경기북도일보DB)     

 

경기도 이재명 지사가 24일 초··고교 개학일인 46일까지 도와 시군 합동으로 도내 노래연습장 7,642개소, PC7,297개소, 콜라텍 등 클럽형태업소 145개소 등 모두 15,084개소를 대상으로 코로나19 감염예방수칙 준수 여부 등을 점검한다고 밝혔다.

 

앞서 도는 지난 18일 이 지사가 긴급 기자회견을 통해 밀접이용제한 행정명령을 내린 이후 23일까지 계도기간을 거쳤다. 점검기간은 필요 시 연장할 계획이다.

 

점검사항은 감염관리 책임자 지정 이용자 및 종사자 전원 마스크 착용 발열, 후두통, 기침 등 유증상자 출입금지(종사자 12회 점검) 이용자 명부 작성 및 관리(이름, 연락처, 출입시간 등) 출입자 전원 손 소독(손소독제 비치여부) 이용자 간 최대 간격 유지 노력 사업장 환기 및 영업 전후 소독·청소 등 7가지다.

 

다중이용업소 소관 실·국이 자체 점검반을 편성, 운영하며 시군과 유기적 협조체제를 구축해 점검을 실시한다. 경기도특별사법경찰단 14개 팀 131명이 실태 점검과 방역활동을 지원하고 경기남·북부지방경찰청, 소방재난본부·북부소방재난본부 등도 행정지원에 나선다.

 

도는 최종 점검결과를 토대로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제80조에 따라 300만 원 이하의 벌금 등 행정조치를 이행할 방침이다.

 

도 관계자는 정부에서도 코로나19 위험 수준을 낮추고 지속 가능한 생활 방역으로 전환하기 위해 46일까지 강화된 물리적 거리 두기를 시행 중이라며 코로나19 조기 극복을 위한 불가피한 점검인 만큼 해당 업소들의 적극적인 협조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경기도 관련기사목록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