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경기도북부소방재난본부, ‘코로나19’ 대응 대구·경북에 구급대 긴급 지원

오민석기자 | 기사입력 2020/03/06 [14:59]

경기도북부소방재난본부, ‘코로나19’ 대응 대구·경북에 구급대 긴급 지원

오민석기자 | 입력 : 2020/03/06 [14:59]

▲ 경기북부소방재난본부 전경.(사진=경기북도일보DB)

 

경기도북부소방재난본부(본부장 조인재)는 최근 코로나19’ 확산상황과 관련, 대구·경북지역에 구급차 9대와 소방 공무원 18명을 긴급 지원해 활동 중이라고 6일 밝혔다.

 

이는 지난 2일과 4일 두 차례 발령된 동원령 2에 따른 조치다. 동원령은 대형 재난이 발생했을 때 필요 소방인력을 투입하기 위해 소방청장이 발령하며, 2호는 소방력의 10%가 동원된다.

 

이에 따라 현재 대구·경북에는 북부소방재난본부와 도소방재난본부를 모두 포함, 구급차 27(북부 9, 남부 18), 소방 공무원 54(북부 18, 남부 36) 규모의 경기도 소방자원들이 활동하고 있다.

 

이번에 대구·경북에 투입된 경기북부 구급차와 소방대원들은 별도의 명령 때까지 24시간 2교대 근무로 환자 이송을 지원하고 있으며, 동원령 이후 현재까지 53번을 출동해 55명을 이송했다(5일 오후 6시 기준).

 

앞서 북부소방재난본부는 구급차를 정밀 소독하고, 대원들에게 감염 보호복, 분무용 소독기 등 각종 보호장비를 지급하는 등 곧바로 임무에 투입될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를 마쳤다.

 

조인재 본부장은 자신의 이익보다 국민을 먼저 생각한다는 생각으로 동원령에 적극 지원해준 소방대원에 희망을 느꼈다, “코로나19가 종식될 수 있도록 전 소방 공무원이 힘을 모아 대응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목록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