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경기도, 도내 민자도로 3곳, 설 연휴 무료통행 ‘120만대 혜택’

오종환기자 | 기사입력 2020/01/20 [10:26]

경기도, 도내 민자도로 3곳, 설 연휴 무료통행 ‘120만대 혜택’

오종환기자 | 입력 : 2020/01/20 [10:26]

▲ 경기도청(사진=경기북도일보DB)

 

경기도는 설을 맞아 오는 24일부터 26일까지 사흘간 일산대교, 3경인 고속화도로, 서수원~의왕 간 고속화도로 등 경기도 관리 민자도로 3곳을 대상으로 무료통행을 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조치는 유료도로법에 규정된 명절 고속도로 통행료 면제정책에 따라 무료로 운영되는 고속도로와의 연계성을 고려해 이용자 편의제공을 위한 대책이다. 경기도에서는 2017년도 추석부터 통행료 면제 정책을 시행해오고 있다.

 

이용 방법은 평상시와 동일하게 하이패스 장착 차량은 하이패스 차로를, 일반차량은 요금소를 통과하면 된다.

 

이번 설 연휴 무료통행이 시행되는 민자도로의 통행료는 승용차 기준으로 일산대교 1,200, 서수원~의왕간 고속화도로 900, 3경인 고속화도로 전 구간 이용 시 2,300원이다.

 

무료통행 적용 기간은 오는 2020124일 오전 00시부터 126일 자정까지 총 72시간이다.

 

도는 이 기간 동안 일산대교 22만대, 3경인 57만대, 서수원~의왕 41만대 등 약 120만대의 차량이 이용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으며, 이용자들이 받게 될 혜택을 금액으로 환산 시 총 12억 원에 이를 것으로 추산된다.

 

한편, 지난해 설 연휴(24~6) 기간 총 11만여 대가 103천만 원의 혜택을, 추석 연휴(912~14) 기간에는 총 120만여 대가 126천만 원 가량의 무료통행 혜택을 봤다.

기자 실습생 입니다.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경기도 관련기사목록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