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구리시 GWDC 살리기 범대위, ‘GWDC사업재개’ 선거공약 이행 촉구 '시위 돌입'

주민소환 검토, 단식 투쟁도 시사..

정영택기자 | 기사입력 2019/12/02 [13:46]

구리시 GWDC 살리기 범대위, ‘GWDC사업재개’ 선거공약 이행 촉구 '시위 돌입'

주민소환 검토, 단식 투쟁도 시사..

정영택기자 | 입력 : 2019/12/02 [13:46]

 

▲ GWDC 살리기 범시민 비상대책위원회, ‘GWDC사업재개’ 선거공약 이행 촉구 시위 차량./ (사진제공=GWDC 살리기 범시민 비상대책위원회)  

 

경기 구리월드디자인시티(GWDC) 살리기 범시민 비상대책위원회(이하 G-범대위)는 2일 안승남 시장의 ‘GWDC사업재개선거공약 이행을 촉구하기 위해 시청앞은 물론 시내 전역에서 홍보차량을 통한 시위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G-범대위는 안 시장이 지난해 구리시장 선거에서 GWDC사업에 경기연정1이며 자신의 제1번 공약사업임을 내세워 압승한 바 있음에도 불구하고, 16개월이 지나도록 이 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기는커녕 이 사업을 폐기하고 전혀 새로운 개발사업을 획책하고 있다고 성토했다.

 

또한 안시장이 이 사업을 폐기처분하고 새로운 사업으로 갈아타기 위해 지난 20일 시정자문위원회를 열고, 측근 자문위원으로 하여금 ‘GWDC시업은 종료시키는 것이 좋겠다는 의견을 제시케 하고 이 내용을 시는 25일 보도자료로 작성해 언론에 대대적인 보도 요청을 했다고 말했다.

 

이어 이를 비추어 볼 때 안시장이 GWDC사업을 폐기할 계획하에 안시장의 어용단체로 전락한 시정자문위원회에 측근 인사의 발언을 통해 ‘GWDC사업종료를 위한 사전여론조성에 나서고 있다고 했다.

 

이어 안시장의 이같은 반시민적 비열한 정치술책을 즉각 중지하고 제1호 선거공약인 GWDC사업재개를 위한 구체적인 로드맵을 즉시 제시할 것을 촉구했다.

 

G-범대위는 GWDC사업재개는 시민에게는 가장 핵심적인 선거공약이고 12년간 함께해 온 미국측 사업주체와 함게 GWDC사업을 재개하겠다고 지난해 11월 미국 뉴욕에서 안시장이 직접 공식발표한 국제적 약속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고등법원 법정에서 이사업은 중단된 것이 아니고 진행중 이라고 안시장이 진술한 것은 무죄판결을 담보해 사법부와의 약속이라면서 이같이 중차대한 공적인 약속을 고의적으로 폐기하고자 한다면 이는 시장으로서 더 이상 자격이 없다는 점을 명확히 한다면서 안시장에게 즉각적 약속 이행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아울러 G-범대위는 국회의원이나 시의원 도의원도 선거공약 이행에는 예외가 있을 수 없음을 상기한다면서 특히 시의회는 행정사무조사 특별위원회를 즉시 구성해 GWDC사업이 중단된 실상을 파헤쳐 시민앞에 낱낱이 보고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끝으로 G-범대위는 3일 시의회 시정답변시 안시장이 GWDC 사업재개에 대한 구체적이고 확실한 계획을 제시하지 않을 경우 극단적인 비상대책을 실행 할 것을 밝히면서 여기에는 감사원 국민감사 청구, 주민소환 검토, 단식등 극한 투쟁이 포함될 것임을 예고했다.

정영택 / 기자, 등단 소설가. 서강대학교 공공정책대학원 중국학과 석사과정 수료. 세상 돌아가는 일, 그리고 그 세상을 돌아가게 만드는 힘의 원천 즉 '사람'에 관심이 많은 정영택 기자입니다. 제보주시면 감사한 마음으로 달려가겠습니다. 제보/보도정정 요청 010-2473-2815
구리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