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의정부시,경기북부유일 법정문화도시 지정.. '첫 걸음' 문화도시포럼

법정 문화도시 지정 준비 일환

오민석기자 | 기사입력 2019/11/28 [11:40]

의정부시,경기북부유일 법정문화도시 지정.. '첫 걸음' 문화도시포럼

법정 문화도시 지정 준비 일환

오민석기자 | 입력 : 2019/11/28 [11:40]

▲ ‘의정부문화도시포럼 - 문화도시, 삶에 스며들다’  (사진제공=의정부시청)

 

경기 의정부문화재단(대표 손경식)27일 의정부아트캠프에서 의정부문화도시포럼 - 문화도시, 삶에 스며들다를 열었다고 28일 밝혔다.

 

시는 지역문화진흥법에 근거한 법정 문화도시로 지정받기 위해 문화체육관광부에 지정 신청을 준비하고 있다.

 

이번 문화도시포럼은 좀 더 많은 시민들과 문화도시 추진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고, 함께 방향성을 논의하고자 마련한 것이다.

 

시의 근현대 역사와 문화를 중심으로 의정부을 펼친 안병용 시장의 특별세션을 시작으로 기조발제는 서우석 서울시립대 교수가, 문화도시 실현을 위한 핵심구조로서 콘텐츠, 지역리더, 공간전략에 대한 이슈는 송경희 행복한상상()대표, 안영노 안녕소사이어티 대표, 최정한 공간문화센터 대표가 각각 발제를 맡아 진행했다.

 

이어 진행된 종합토론 시간에는 소홍삼 문화도시추진지원단이 좌장을 맡아 강원재 영등포문화재단 대표이사, 김정겸 시의회 자치행정위원장, 박정근 문화원 사무국장 이상 3명의 전문가와 함께 패널토크를 했으며, 이후 시민들과 대화를 시간을 가졌다.

 

손경식 문화재단 대표이사는 문화도시 의정부 조성을 위한 지역 공동체의 구심점으로서 의정부문화재단이 역할을 하고자 한다, “포럼의 결과를 바탕으로 관련 사업 확장 및 시민참여 활성화를 적극적으로 모색하겠으며, 이를 통해 지역의 내재된 문화적 에너지를 시민의 문화력으로 전환시킬 수 있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안병용 시장은 이번 포럼은 문화도시 의정부에 대한 가능성과 시민들의 열의를 확인한 뜻깊은 자리였다, “앞으로도 계속될 의정부 문화도시 추진에 대한 여러 전문가와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고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의정부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