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경기도의회 권재형(의정부.3) 의원, 경기북부 숙원 ‘국지도 39호선’ 더 이상 늦출 수 없어‥

오민석기자 | 기사입력 2019/11/22 [10:43]

경기도의회 권재형(의정부.3) 의원, 경기북부 숙원 ‘국지도 39호선’ 더 이상 늦출 수 없어‥

오민석기자 | 입력 : 2019/11/22 [10:43]

▲ 경기도의회 권재형 의원(사진제공=경기도의회)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권재형 도의원(더불어민주당, 의정부3)21, 2019년 종합 행정사무감사에서 국지도 39호선(양주 장흥-광적)에 대해 질의했다.

 

권 의원은 국지도 39호선(양주 장흥-광적) 건설공사는 2001년부터 언급되며 거의 20년 동안이나 진행돼 왔고, 양주시 뿐만이 아니라 의정부시, 동두천시, 연천군의 숙원사업인 만큼 경기 북부 도민들의 기대가 큰 사업인데 내년 상반기에는 확실하게 착공될 수 있는 것인지질의했다.

 

방윤석 건설국장은 현재 늦어도 내년 상반기에는 착공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으며, 문제없이 추진되고 있다고 말했다.

 

이에 권 의원은 토지 보상이 원활히 돼야 착공이 예정대로 진행될 수 있기에 추가적인 예산이 필요할시 도의회에 조속히 증액을 요청하기를 바란다고 토지 보상으로 인해 착공시기가 지연되지 않도록 도의회와 집행부의 적극적 협력을 요청했다.

 

이어 방 국장은 계획대로라면 당초 확보된 예산만으로 차질 없이 착공을 할 수 있지만, 추가적으로 예산이 필요할시 도의회에 요청하겠다며 내년 상반기 착공을 약속했다.

 

경기도의회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