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신한대, 미국 가지 않고 해외인턴십 경험 쌓다

미 육군 시설사령부와 협력해 운영

고상규기자 | 기사입력 2019/11/22 [10:22]

신한대, 미국 가지 않고 해외인턴십 경험 쌓다

미 육군 시설사령부와 협력해 운영

고상규기자 | 입력 : 2019/11/22 [10:22]

▲ 신한대학교, 영어기반 해외인턴십 프로그램 7기 학생 모집강의실 방문 설명회(사진제공=신한대학교)  

 

신한대학교(총장 강성종)22, 2020학년도 상반기 영어기반 해외인턴십 프로그램 7기 학생 모집을 위한 홍보 테이블을 20일 의정부 캠퍼스에서, 21일 동두천 캠퍼스에서 열었다고 밝혔다.

 

영어기반 해외인턴십은 신한대학교와 미 육군 시설사령부의 협력합의서(MOC)를 바탕으로 운영되는 프로그램이며 본교 재학생(4학기 이상 수료생)을 대상으로 국내 용산, 동두천, 성남 지역의 미군부대 내의 행정부서에서 6개월 간 근무하며 영어와 직무능력을 동시에 향상 시킬 수 있는 수도권 유일의 특성화 프로그램이다.

 

또한, 프로그램 수료 시 전공선택 15학점 인정, 시설사령관 명의의 수료증 발급, 100만원의 장학금을 지급한다.

 

행사에는 용산 미 시설사령부 부사령관 라이언 스티븐과 동두천 미 시설부사령관 드류 투린스키 외 관계자가 참석했으며, 6기 인턴 학생들(10)과 함께 프로그램을 홍보했다.

 

영어기반 해외인턴십 프로그램은 2017년 상반기 1기를 시작으로 현재 6기를 운영 46명의 학생의 참여했으며, 12, 41, 51명의 학생이 미2사단에 취업하는 결실을 얻었다.

 

신한대학교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