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경기도건설본부, ‘북부숙원’ 국지도 39호선(장흥~광적) 공사 착공

계약심의 등 사전절차 착수

오종환기자 | 기사입력 2019/11/21 [09:16]

경기도건설본부, ‘북부숙원’ 국지도 39호선(장흥~광적) 공사 착공

계약심의 등 사전절차 착수

오종환기자 | 입력 : 2019/11/21 [09:16]

▲ 경기도청.(사진=경기북도일보 DB)    

 

경기도(건설본부)21, 경기북부 도민들의 숙원사업인 국지도 39호선(장흥~광적, L=6.3km) ·포장공사의 착공을 위한 계약심의 등 사전 절차를 착수했다고 밝혔다.

 

지난 1031일 서울지방국토관리청으로부터 설계도서를 인수받아 올해 12월 공사를 발주하고 오는 2020년 초 착공에 들어간다는 계획이다.

 

국지도 39호선(장흥~광적) ·포장공사는 총 사업비 914억 원을 투입해 양주시 장흥면 부곡리에서 백석읍 홍죽리까지 6.3km 구간을 왕복 2차로로 개량하는 사업이다.

 

특히 이 구간은 경기 북서부지역을 남북으로 연결하는 도로로 20219월 개통예정인 가납~상수(국지도39호선, L=5.7km)와 함께 북부지역 도로 인프라 개선을 위해 역점을 두고 추진 중인 핵심도로 중 하나다.

 

도는 이번 확포장 공사로 굴곡진 선형으로 인한 교통사고 위험과 통행 불편이 상당 부분 완화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기자 실습생 입니다.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