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김성원 국회의원, WTO 개도국 지위 포기해도..농가 피해없게 대안 마련

아프리카 돼지열병 지원에도 적극 노력 할것

이건구기자 | 기사입력 2019/11/21 [09:23]

김성원 국회의원, WTO 개도국 지위 포기해도..농가 피해없게 대안 마련

아프리카 돼지열병 지원에도 적극 노력 할것

이건구기자 | 입력 : 2019/11/21 [09:23]

 

▲ 김성원 의원, 「나눔 봉사 및 수확기 대책 간담회」(사진제공=김성원의원 사무실)  

 

김성원 국회의원(자유한국당, 경기 동두천연천)20일 농협중앙회 부회장, 동두천시·연천군 농협조합장 등과 함께 농촌 취약계층 생활 개선 및 복지 향상을 위한 나눔 실천을 위한 나눔 봉사 및 수확기 대책 간담회를 열었다고 21일 밝혔다.

 

최근 정부가 우리나라의 세계무역기구(WTO)내 개발도상국 지위를 내놓기로 방침을 정해, 국내 농가들이 앞으로 소득과 정부지원금 규모가 감소될지 모른다는 우려가 확산되고 있는 상황이었다.

 

게다가 아직까지도 진정되지 않고 있는 아프리카돼지열병(ASF) 사태로 연천을 포함한 경기북부 지역 주민들의 시름이 깊어가고 있었다.

 

이에 김 의원은 농민들의 걱정과 시름을 덜어줄 수 있는 정책 대안을 마련하고, 농민들의 의견을 모은 수확기 농산물 가격 지지를 위한 농업정책 건의 및 의견 수렴을 위해 농협 중앙회에 긴급 간담회 개최를 제안했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2019년 수확기 관내 농산물 생산 및 수매 현황 점검, 연천·동두천 농산물 유통 활성화 방안, 동두천·연천 농협 건의사항 및 의견 수렴 등이 이뤄졌고, 간담회 참석자들 모두 주요현황에 대한 문제점을 공유하고 개선대책 마련을 위해 함께 노력하기로 중지를 모았다.

 

김 의원은 올해 수매가도 매우 중요하고, 앞으로 WTO 개도국 지위를 포기해도 정부지원금이 줄어들지 않도록 올바른 방안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했다.

 

그리고 최근 아프리카돼지열병(ASF)로 인한 농가의 시름도 깊어지고 있다.”부위원장을 맡고 있는 자유한국당 아프리카 돼지열병(ASF) 대책 마련을 위한 TF활동을 통해, 정부와 적극 협력해서 전폭적인 농가지원 방안이 마련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주)경기북도일보(GNN)의 모든 기사는 기사 협력사인 (주)아시아뉴스통신, 뉴스제휴사인 다음, 구글, 뉴스줌에 동시보도 되고 있습니다*


이건구/기자
"더불어 사는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시민 모두와 함께 하고 싶습니다. 기사제보/정정요청 010-4209-0082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지역주요뉴스 많이 본 기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