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경기도, 돼지열병 양돈농가 “맛좋은 ‘명품 경기돼지’, 소비촉진으로 응원”

도청 북부청사에서 ..매주 2회씩 지속 예정

오종환기자 | 기사입력 2019/11/08 [14:19]

경기도, 돼지열병 양돈농가 “맛좋은 ‘명품 경기돼지’, 소비촉진으로 응원”

도청 북부청사에서 ..매주 2회씩 지속 예정

오종환기자 | 입력 : 2019/11/08 [14:19]

 

▲ 북부청사 구내식당 우리돼지 소비촉진 행사(사진제공=경기도청)  

 

경기도가 9일, 아프리카 돼지열병(ASF)’ 발생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내 양돈농가와 관련 업체를 돕기 위한 우리돼지 소비촉진 행사를 8일 도청 북부청사 구내식당에서 열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ASF 발생 이후 돼지고기 소비가 감소하고 가격이 하락해 양돈농가 경영부담이 증가되고 있는 점을 감안, 어려움을 함께 나누고 가격안정을 도모하는 데 보탬이 되고자 마련됐다.

 

도는 매주 2회 이상 북부청사 구내식당을 통해 돼지갈비찜, 제육볶음 등 경기지역 돼지고기를 재료로 한 메뉴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 밖에도 도는 도내 31개 시군과 함께 돼지고기의 안전성 ·우수성을 홈페이지나 SNS를 통해 홍보하고, 시군 주민센터 교육프로그램을 활용해 다양한 돼지고기 요리법을 교육함으로써 지속적인 소비확대 유도할 계획이다.

 

특히 앞서 도는 지난 2일 북부청사 경기평화광장에서 한돈자조금, 농협경기지역본부와 함께 우리돼지 소비촉진 한마당행사를 열었다.

 

직접 현장에서 삼겹살 등을 맛보고 시중가 대비 30%이상 할인된 가격으로 구입할 수 있는 시식 및 할인 판매부스를 운영해 우리지역 돼지고기의 우수성을 소비자에게 홍보할 수 있는 계기가 됐다는 평가다.  

기자 실습생 입니다.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경기도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