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포토] 입점비 2-300백만 원..구리 당구월드컵 입점 당구용품업체들 '어쩌지?'

정영택기자 | 기사입력 2019/11/06 [16:29]

[포토] 입점비 2-300백만 원..구리 당구월드컵 입점 당구용품업체들 '어쩌지?'

정영택기자 | 입력 : 2019/11/06 [16:29]

▲ 6일, '2019 구리 세계3쿠션 당구월드컵'이 열리고 있는 구리시체육관 앞마당에 늘어선 입점업체들. 손님이 없어 울상이다. 이들은 모두 당구용품 관련 업체들로서, 연간 후원금을 선납한 업체도 있고, 이번 대회기간 200-300만원씩의 입점료를 대한당구연맹과 경기도당구연맹에 지불하고 들어온 업체도 있다. 그러나 대회를 찾는 손님이 너무 적어 업체 홍보는커녕, 본전도 못 건질 상황에 처하자 모두 속으로만 끙끙 앓고 있다./경기북도일보=정영택 기자


 

정영택 / 기자, 등단 소설가. 서강대학교 공공정책대학원 중국학과 석사과정 수료. 세상 돌아가는 일, 그리고 그 세상을 돌아가게 만드는 힘의 원천 즉 '사람'에 관심이 많은 정영택 기자입니다. 제보주시면 감사한 마음으로 달려가겠습니다. 제보/보도정정 요청 010-2473-2815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