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경기도, 수도권 최초 ‘제7회 대한민국지방자치박람회’ 취소 "용단"

‘돼지열병 확산 방지에 모든 역량 집중하라’는 이재명 지사 의지 반영.

이건구기자 | 기사입력 2019/10/09 [18:49]

경기도, 수도권 최초 ‘제7회 대한민국지방자치박람회’ 취소 "용단"

‘돼지열병 확산 방지에 모든 역량 집중하라’는 이재명 지사 의지 반영.

이건구기자 | 입력 : 2019/10/09 [18:49]

▲ 아프리카돼지열병의 확산방지와 차단을 위해 수도권 최초로 예정됐던 ‘제7회 대한민국 자치박람회’의 취소를 행정안전부에 건의한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지난 민선7기 취임식에서 도민의 생명과 안전보호를 선서를 통해 약속하고 있다.(사진=경기도청) 

 

경기도는 아프리카돼지열병(ASF) 확산 방지에 총력을 기울이고자 오는 29일부터 31일까지 수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7회 대한민국 자치박람회의 취소를 행정안전부에 건의했다고 8일 밝혔다.

 

지난 4일 행정안전부가 지방자치박람회 행사개최 여부에 대한 경기도의 의견 제출을 요청한데 따른 것으로,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산을 막는데 모든 역량을 집중해야 한다는 이재명 지사의 의지가 반영된 조치다.

 

도는 도내에서 발생한 아프리카돼지열병 우려가 여전히 남아있는 상황에서 전국 수십만 명의 국민이 참가하는 박람회 행사를 진행할 경우, 자칫 전국으로 확산될 가능성이 있다는 판단 하에 박람회를 취소하는 쪽으로 입장을 정리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주민과 가축의 이동 최소화 및 방역강화를 위해 2회 경기도민의 날 행사’, ‘10회 세계도자비엔날레등 도내 주요행사 290여건을 취소·연기 또는 축소한 바 있으며, 이후 아프리카돼지열병 진행 상황에 따라 예정된 행사의 취소·연기 등을 추가 검토할 계획이다.

 

한편, 대한민국 지방자치박람회는 1029지방자치의 날을 기념해 매년 시·도를 순회하며 열리는 행사로, 올해 처음 수도권 최초로 경기도에서 열릴 예정이었다.

 

*(주)경기북도일보(GNN)의 모든 기사는 기사 협력사인 내외뉴스통신, 뉴스제휴사인 다음, 구글, 뉴스줌에 동시보도 되고 있습니다*


이건구/기자
"더불어 사는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시민 모두와 함께 하고 싶습니다. 기사제보/정정요청 010-4209-0082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