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가평군, 내년 1월부터 시내버스 노선개편

정영택기자 | 기사입력 2019/10/01 [10:37]

가평군, 내년 1월부터 시내버스 노선개편

정영택기자 | 입력 : 2019/10/01 [10:37]

▲ 가평군청 전경 (사진=경기북도일보DB)

 

경기 가평군이 1, 오는 20201월부터 시내버스 노선개편을 본격적으로 운행할 예정인 가운데 이달부터 읍면 순회 설명회 등을 벌여 나가기로 했다고 밝혔다.

 

군은 지난해 12월부터 시내버스 노선체계 개편 연구용역을 추진해 왔다. 군 전지역 노선과 정류장별 이용객 분석, 주민 설문조사 등을 통해 버스노선체계 개편안을 마련하고 2회에 걸친 중간보고회와 주민설명회를 개최해 다양한 의견을 수렴했다.

 

이를 토대로 지난 달 열린 최종보고회에서는 현재 69개 노선이 46개 노선으로 감축된다. 일일 운행거리는 9,637km에서 9,405km로 단축되나 운행횟수는 357회에서 422회로 증가하는 노선개편 결과를 내놨다.

 

노선 개편의 주요특징으로는 읍·면간 지리적 특성을 바탕으로 가평, 설악, 청평, ·조종면, 북면 등 5개 거점지역을 연결하는 간선과 5개 거점내에서 마을을 연결하는 지선체계 구축, 대중교통 취약지역 주민이동권 보장을 위한 농촌형 교통모델 도입, 가평읍과 청평면의 순환버스 도입 등을 통해 효율적인 노선을 마련했다.

 

또 그동안 지역주민들은 물론 관광객들에게도 어렵게 인식되었던 버스 노선번호를 읍·면별 고유번호를 부여하고 간선과 지선 버스번호를 구분하는 방식으로 바꿔 누구나 쉽게 알 수 있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결과는 이용객 불편을 해소하고 현지 연건에 맞는 버스노선 운영과 새로운 교통수요에 대응할 수 있는 합리적인 대안을 마련했다는 분석이다. 그동안 용역을 추진하면서 수렴된 의견을 최대한 반영한 것이다.

 

군은 이달부터 읍면 순회 최종결과 및 배차시간을 설명하고 11월까지 도와 노선 개편을 협의 확정해 12월 한달간 시범 운행 후 내년 1월부터 정상 운영할 방침이다.

 

정영택 / 기자, 등단 소설가. 서강대학교 공공정책대학원 중국학과 석사과정 수료. 세상 돌아가는 일, 그리고 그 세상을 돌아가게 만드는 힘의 원천 즉 '사람'에 관심이 많은 정영택 기자입니다. 제보주시면 감사한 마음으로 달려가겠습니다. 제보/보도정정 요청 010-2473-2815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