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경기도, 균형발전박람회서 ‘희생아닌 희망의 땅, 경기북부’ 비전 알린다

오종환기자 | 기사입력 2019/09/25 [09:25]

경기도, 균형발전박람회서 ‘희생아닌 희망의 땅, 경기북부’ 비전 알린다

오종환기자 | 입력 : 2019/09/25 [09:25]

 

▲ 경기도청.   

 

경기도는 25일, 오는 27일까지 사흘간 순천만국가정원에서 열리는 2019년 대한민국 균형발전박람회에서 경기북부 접경지역 희생에서 희망으로()’라는 주제로 경기도관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대한민국 균형발전박람회는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산업통상자원부, 전국 17개 시도가 주최하는 행사로, ‘혁신적 포용국가를 위한 균형발전이라는 주제아래 각 지자체별 지역고유자산을 활용한 전시들로 가득하다.

 

경기도관은 한반도의 평화와 안보를 위해 특별한 희생을 감내해온 경기북부의 과거와 현재, 미래를 컨셉으로 총 4개의 존으로 구성됐다. 이 같은 희생에 상응하는 특별한 보상과 배려를 통해 균형발전을 꾀하는 경기북부의 새로운 희망을 담고자 했다.

 

먼저 첫 번째 존 경기로의 초대에서는 한반도 최대 지자체인 경기도의 위상과 함께, 현재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31개 시군에서 발행하고 사용하는 지역화폐를 홍보함으로써 공정의 가치를 실현하는 경기도의 이미지를 전달하려 한다.

 

두 번째 존 특별한 희생에서는 경기북부의 현 실태를 각종 영상과 사진, 조형물을 통해 보여주고, 경기북부 접경지역의 주민들의 고충들이 담긴 메시지를 인터뷰 영상을 통해 전달한다.

 

세 번째 존 특별한 보상에서는 균형발전과 평화의 중심인 새로운 경기북부를 조성하기 위해 도가 추진하는 주요 전략과 정책들을 소개, 특별한 희생에는 특별한 보상이 따라야 한다는 공정 원칙을 부각하려한다.

 

마지막 존 새로운 희망은 평화시대 새 희망으로 떠오를 경기북부지역 주요 정책들을 중심으로 시민, 공무원들이 함께 만들어갈 희망 가득한 경기도의 미래 메시지를 전달하는데 초점을 뒀다.

 

정상균 균형발전기획실장은 경기북부 발전과 균형발전은 공정한 세상을 만들기 위하 반드시 걸어가야 할 길이라며 특별한 희생에 특별한 보상이 따라야 한다는 공정 원칙 실현과 함께, 정부의 혁신적 포용국가를 위한 균형발전정책에 적극 협력하고 앞서 실천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기자 실습생 입니다.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경기도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