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고양시, ‘고양 내일꿈제작소’ 행안부 공모 선정

오종환기자 | 기사입력 2019/08/23 [09:21]

고양시, ‘고양 내일꿈제작소’ 행안부 공모 선정

오종환기자 | 입력 : 2019/08/23 [09:21]

▲ 고양시청./경기북도일보=이건구기자   

 

경기 고양시(시장 이재준)23, 2020년 행정안전부 특수상황지역 개발사업 공모에서고양 청년 내일꿈제작소건립 사업이 선정돼 40억 원의 국비를 지원받게 됐다고 밝혔다.

 

덕양 우체국 옆 시유지(화정동 958번지/3,033.6)에 건립하는 고양 청년 내일꿈제작소는 국비 40억을 포함 110억 원을 투입해 건축면적 1400(연면적 5,775), 지하1층 지상3층 규모로 2022년까지 지을 예정이다.

 

시는 공모사업 참여 기간 동안 창의적이고 실용적인 건축물을 건립하기 위해 588백만 원의 예산(전액 시비)을 확보하기도 했다. 오는 12월까지 건축설계 공모작을 선정할 계획이다.

 

제작소에는 청년이 원활히 창업할 수 있도록 창업교육을 지원한다. 또 청년의 직업능력을 향상시킬 수 있는 직업훈련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최근 늘고 있는 청년 활동가 지원을 위해 공유사무실도 지원할 예정이다. 이 밖에도 청년이면 누구나 사용할 수 있는 코워킹 스페이스와 자유로운 창작과 문예활동을 할 수 있는 공간도 지원한다.

 

고양 청년 내일 꿈 제작소는 최근 정부가 지향하고 있는 복합 공간으로 건축될 예정이다. 일부 공간을 건강생활지원센터로 활용함으로써 건축부지 확보 부담과 예산절감 효과도 기대된다.

기자 실습생 입니다.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고양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