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포천시, 민․관․군 상생을 통한 지역상권 살리기!

최경진기자 | 기사입력 2019/08/23 [10:18]

포천시, 민․관․군 상생을 통한 지역상권 살리기!

최경진기자 | 입력 : 2019/08/23 [10:18]

▲ 포천시청./경기북도일보=이건구기자 

 

경기 포천시는 관내 군부대 복지와 지역상권 활성화를 위해 오는 26일부터 군 사병을 대상으로 카드형 포천사랑상품권을 발행한다.

 

지난 2월부터 군 장병 평일 외출이 허용된 가운데 포천시는 관내에서 사용 가능한 상품권을 사병에게 할인 판매한다. 사병들에게 실질적인 혜택을 제공함으로써 삶의 질을 높이고 지역소비를 촉진해 지역상권을 활성화한다는 계획이다.

 

시는 지난 4월부터 관군정책협의회를 통해 5군단과 지속적으로 의견을 교환해 왔고 7월부터 신청을 받았으며 8월 포천사랑상품권 발급을 시작한다.

 

군 사병 카드형 포천사랑상품권은 충전금액의 10%를 할인한 가격(10만원권의 경우 9만원)으로 구매할 수 있다.

 

카드형으로 발급되는 만큼 ic카드 단말기가 있는 점포라면 어디서나 쉽게 이용할 수 있다. 다만, 연매출 10억 원을 초과하는 업소와 사행성업소, 유흥업소에서는 사용이 제한된다. 포천사랑카드 발행은 경기도공동대행사인 코나아이()에서 수행한다.

경기북도일보 남부지사 본부장 / 최선을 다하는 사람은 아름답습니다. 남양주, 가평, 양평 시민들의 알권리와 시민이 주인이되는 세상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멀리보고 바르게 보고 한발짝 더 움직이겠습니다. / 기사제보 정정요청 010-9620-9240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