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고양시, 6.10민주항쟁 기념 토크콘서트.

이달 15일까지 민주화운동 기념기간 운영, 8일 6.10민주항쟁 기념식 개최 예정.

이건구기자 | 기사입력 2019/06/03 [16:03]

고양시, 6.10민주항쟁 기념 토크콘서트.

이달 15일까지 민주화운동 기념기간 운영, 8일 6.10민주항쟁 기념식 개최 예정.

이건구기자 | 입력 : 2019/06/03 [16:03]

 

▲ 고양시 6.10민주항쟁 기념토크쇼 단체./경기북도일보(사진=고양시청)     © GNNet

 

경기 고양시(시장 이재준)는 호국보훈의 달 6월의 첫날인 지난 1, 일산동구청 대회의실에서 6.10민주항쟁을 기념하는 토크 콘서트를 개최했다고 3일 밝혔다.

 

민주주의와 6월 항쟁의 현재적 의미라는 주제로 열린 이번 토크콘서트에는 유시춘(당시 국민운동본부 관계자, EBS이사장)와 최민희(전 월간 지 기자, 전 국회의원), 조충철(당시 시위 참여자, 현 미디어시민연대 대표)씨가 게스트로 참여해, 현재의 젊은 세대인 고양시 청년정책위원회의 방재현, 김아랑 씨와 6월 항쟁 당시의 이야기와 참 민주주의의 미래에 대해 자유로운 대화를 펼쳤다.

 

토크콘서트 참석자들은 6월 항쟁이 정치뿐만 아니라 사회경제적으로도 우리사회에 많은 변화를 가져왔으며, 고양시가 지자체로서 민주주의를 지키고 계승하기 위한 민주화운동 기념사업을 추진하는데 대해 감사와 공감을 표현했다.

 

이날 토요일 오후 행사임에도 다양한 세대가 참여했으며, 특히 중학교 3학년이라고 밝힌 청소년은 현재의 교육과정에서 6.10민주항쟁에 대한 충분한 교육이 이뤄지지 않는데 대해 안타까운 마음을 전해 눈길을 끌었으며 함께한 청중들로부터 많은 박수갈채를 받았다.

 

이재준 시장은 “876월 항쟁은 온 국민이 거리에서 울부짖음으로 민주주의를 쟁취하고 대통령 직선제를 이뤄낸 위대한 역사이며, 이러한 역사는 과거의 추억이나 화려한 영웅담으로 그칠 것이 아니라 우리가 기억하고 지켜 내야한다이를 위해 정부나 지자체가 공식적인 행사로 틀을 만들어 내야 민주주의가 계승될 수 있다고 강조했다.

 

한편 고양시는 '진실.민주.평화가 꽃피는 고양시'를 주제로 지난달 15일부터 전국 지자체 최초로 한 달 여 간의 민주화운동 기념 기간(5.15.~6.15.)’을 운영하고 있으며, 이번 토크쇼 역시 6.10민주항쟁 기념행사의 일환으로 개최됐다.

 

시는 오는 8, 일산문화공원에서 6.10민주항쟁 기념식을 개최하고 시민노래패와 노래를 찾는 사람들로 유명한 가수 윤선애 씨가 출연하는 노래극 공연을 통해 민주주의 기념사업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행사에 관한 기타 자세한 사항은 고양시청 민원콜센터(031-909-9000)로 문의하면 된다.

*(주)경기북도일보(GNN)의 모든 기사는 기사 협력사인 내외뉴스통신, 뉴스제휴사인 다음, 구글, 뉴스줌에 동시보도 되고 있습니다*


이건구/기자
"더불어 사는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시민 모두와 함께 하고 싶습니다. 기사제보/정정요청 010-4209-0082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