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외교부 "헝가리 유람선 침몰...한국인 33명 중 7명 사망"

GNNet | 기사입력 2019/05/30 [10:46]

외교부 "헝가리 유람선 침몰...한국인 33명 중 7명 사망"

GNNet | 입력 : 2019/05/30 [10:46]

 외교부 "헝가리 유람선 침몰...한국인 33명 중 7명 사망"

(아시아뉴스통신= 경기북도일보) 

 

 

 



기사 내용과 사진은 무관.(사진제공=헝가리관광청)

 

헝가리 부다페스트 다뉴브강에서 유람선이 침몰해 배에 타고 있던 33명 중 7명이 사망하고, 19명이 실종됐다.


 30일 외교부에 따르면 29일(현지시각) 부다페스트 다뉴브강 부다 지구에서 한국인 단체관광객 33명과 헝가리인 승무원 2명이 탑승한 유람선이 크루즈선과 충돌해 침몰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외교부는 현재 7명이 구조됐고 실종자 19명에 대한 구조작업이 진행 중이라고 전했다. 사망자 7명에 대한 국적과 신원은 확인 중이다.

 

주헝가리대사관은 사고 인지 즉시 현장대책반을 구성, 영사를 현장에 급파해 헝가리 관계당국과 협조해 피해상황을 파악하고 있다.

 

또 병원에 후송된 구조자에 대한 영사조력을 제공하고 있으며, 여행사 측과 향후 대책을 협의하는 등 필요한 영사조력을 지속 제공할 예정이라고 외교부는 설명했다.

 

외교부는 "재외동포영사실장을 본부장으로 하는 재외국민보호대책본부를 구성해 신속한 구조작업과 필요한 영사조력이 제공될 수 있도록 대응 중"이라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