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연천 고랑포구 역사공원 개관

오종환기자 | 기사입력 2019/05/13 [11:05]

연천 고랑포구 역사공원 개관

오종환기자 | 입력 : 2019/05/13 [11:05]

▲ 연천 고랑포구 역사공원 개관식./경기북도일보(사진=연천군청)     © GNNet

 

경기 연천군이 13일 고랑포구 역사공원이 지난 10일 개관식을 가지고 정식 운영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고랑포구 역사공원은 조선시대 말부터 경기 북부와 군의 최대 무역항을 재현해 놓은 전시 기념관으로 역사·안보 전시관과 다목적 공간(식사 장소) 및 세미나실까지 갖추어져 있어 편의성을 더했다.

 

또한 옛 고랑포구의 터들과 각종 시설물들을 가상(VR)·증강(AR) 현실을 통하여 실감나고 생동감 있게 관람할 수 있다.

 

고랑포구 역사공원은 10일 개관식을 시작으로 정식 운영에 들어가며 운영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마지막 입장은 오후 5시까지 가능하다.

 

단 매주 월요일과 11, 설날과 추석 당일은 휴관하며 입장료는 성인 5,000, 청소년 4,000, 어린이는 3,000원이다.

 

한편 개관식에 참석한 김광철 군수는 연천 고랑포구 역사공원 개관을 통해 연천군과 장남면을 찾는 많은 관광객들이 고랑포구에 대해 배워가고 알아가는 유익한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기자 실습생 입니다.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