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구리전통시장 화재현장, 재개발 지연으로 "흉물"

이건구기자 | 기사입력 2019/05/09 [17:23]

[포토뉴스]구리전통시장 화재현장, 재개발 지연으로 "흉물"

이건구기자 | 입력 : 2019/05/09 [17:23]

 

▲ 지난 205년 8월 발생한 화재로 인해 폐허가 된 구리전통시장 화재현장 상가건물에서 운영되고 있는 점포가 을씨년스러워 보인다. 앞으로 화재 후 정리가 안된 폐가가 흉물스럽게 방치되어 있어 노숙자 등의 우범지대로 전락되고 있다.(사진=이건구기자)     © GNN

*(주)경기북도일보(GNN)의 모든 기사는 기사 협력사인 내외뉴스통신, 뉴스제휴사인 다음, 구글, 뉴스줌에 동시보도 되고 있습니다*


이건구/기자
"더불어 사는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시민 모두와 함께 하고 싶습니다. 기사제보/정정요청 010-4209-0082
구리전통시장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