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자족도시의 첫걸음, 지역화폐로 남양주 미래를 바꾼다

남양주시, 제20차 강한 남양주만들기 토론회

오종환기자 | 기사입력 2019/02/22 [10:14]

자족도시의 첫걸음, 지역화폐로 남양주 미래를 바꾼다

남양주시, 제20차 강한 남양주만들기 토론회

오종환기자 | 입력 : 2019/02/22 [10:14]

 

▲ 남양주시, 제20차 강한 남양주만들기 토론회/경기북도일보(사진=남양주시청)     © GNNet

 

경기 남양주시(시장 조광한)21일 시청 푸름이방에서 지역화폐 운용계획이라는 주제로 제20차 강한 남양주만들기 토론회를 열었다.

 

이날 토론회는 조광한 시장, 지성군 부시장, 각 실국소장 및 과장 등 관계공무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토론회는 조성호 지역화폐TF 팀장이지역화폐 운용계획을 통해 도입배경 및 필요성, 지역화폐 여론조사 설문결과, 세부 운영계획 및 향후 운영계획 등을 설명하고 이 후 지역화폐 정착을 위한 참가자들의 열띤 토론이 이어졌다.

 

지역 내 소상공인의 실질적 매출 증대와 지역경제 선순환을 위해 추진되는 남양주시 지역화폐는 총 144억 규모로 시 전지역에 일부 대형할인 마트 등을 제외한 카드단말기를 소유한 업체에서 사용 가능하며, 오는 3월안에 지역특색을 반영한 카드디자인을 주민 수렴을 통해 확정한 후 4월 중에 발행될 예정이다.

 

이를 위해 시는 온오프라인 홍보, 찾아가는 설명회, 민관협업을 통해 대대적으로 지역화폐 홍보를 할 계획이다.

 

조 시장은 지역경제 활성화와 소상공인을 위한 남양주시 지역화폐 정착을 위해 모든 공직자들이 먼저 희생을 해야 한다고 하면서, “특히 각 행정복지센터 등 일선기관장들의 관심과 노력이 필요하며, 무엇을 하려면 총력을 기울여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토론회에 참석한 공무원들은 지역화페의 성공적인 정착을 위한 다양한 의견과 건의사항 등을 공유했다.

기자 실습생 입니다.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