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경기도 이재명지사 , “의견 가리는 청원은 잘 못” 전면공개

오종환기자 | 기사입력 2019/01/10 [17:44]

경기도 이재명지사 , “의견 가리는 청원은 잘 못” 전면공개

오종환기자 | 입력 : 2019/01/10 [17:44]

▲ 경기도청 전경.(사진=경기도청)     ©GNNet

 

경기도가 10, 도민과의 직접소통을 위해 마련한 경기도민 청원에 대해 관리자 임의 숨김 지적이 일자 이재명 지사가 전면 공개를 지시했다.

 

도에 따르면 이 지사는 이날 관련 보고를 받고 도민의 목소리 하나하나를 귀히 여겨 새겨듣고 존중하는 것이 청원제도의 취지인데 이를 가려서 게재하는 것은 잘못한 것이라며 모든 청원을 전면 공개하라고 말했다.

 

경기도민 청원개설 이후 청원 사이트에 접수된 청원은 모두 111건이며, 이 가운데 10일 오전 기준으로 실제 청원이 진행된 건수는 59건이다.

 

도는 나머지 52건 가운데 고양시 골프장 건립반대 민원 46건은 중복민원을 이유로, 이 지사 사퇴요구 3건과 언론홍보비 과다책정 비판 2, 숨김 처리 반대 의견 1건 등 6건을 부적정 게시물이란 이유로 숨김 처리한 바 있다.

 

당초 도는 청원사이트의 허위 사실 등 부적절한 게시글을 걸러주는 사전 적정성 검토 단계를 도입했지만 이번 이 지사의 지시로 사전 검토 단계없이 전면 공개로 방향을 바꿨다.

 

이번 공개 결정에 따라 경기도민 청원 게시판은 현재 고양시 골프장 건립반대 민원 46건을 포함 52건이 추가 공개돼 총 111건의 청원이 진행 중이다.

 

기자 실습생 입니다.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