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양주시, 2019년 기해년(己亥年) 시무식

오종환기자 | 기사입력 2019/01/02 [11:33]

양주시, 2019년 기해년(己亥年) 시무식

오종환기자 | 입력 : 2019/01/02 [11:33]

 

▲ 양주시가 2019년 기해년(己亥年) 시무식 전 현충탑을 참배하고 있다.(사진=양주시청)     © GNNet

 

경기 양주시(시장 이성호)2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2019년도 기해년(己亥年) 시무식을 했다.

 

이날 시무식에는 이성호 시장, 정성호 국회의원과 직원 등 4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기북부 중심도시로의 도약을 위해 더 큰 희망을 품은 새해의 힘찬 첫 발을 내디뎠다.

 

앞서 이 시장은 오전 85급이상 간부공무원들과 함께 현충탑을 찾아 국가와 민족을 위해 헌신하신 순국선열과 호국영령들에 참배하고 새해의 시작을 알렸다.

 

시무식에서 정 의원은 시는 현재 신도시를 중심으로 급격한 인구증가와 함께 급속도로 발전해 나가는 중요한 기로에 서 있다시민 모두가 행복한 양주를 만들어 나가기 위해 창의적으로 연구하고 깊이 생각하는 자세로 업무를 추진하는 등 함께 노력해 나가자고 당부했다.

 

이 시장은 신년사를 통해 대망의 기해년(己亥年) 새해, 신뢰와 소통을 바탕으로 시민 모두가 삶의 변화를 체감하고 누구나 행복한 양주시를 만들어 나가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이어 지난 한 해 시는 경기북부 중심도시로 새롭게 도약하는 발판을 마련한 한 해였다며 특히 “22만 시민과 공직자 여러분의 한결같은 성원과 노력으로 전철7호선 옥정신도시 중심부 연장 추진과 GTX-C노선의 덕정 연장 예비타당성 조사가 통과되는 결실을 이뤘다고 말했다.

 

 

또한, “누구나 행복한 시를 위해 시민이 공감할 수 있는 시민 중심의 시정운영, 경기북부 중심 광역교통망 신속 구축, 경제활성화를 위한 미래 신성장 기반 조성, 시민이 안전한 스마트시티 조성, 더불어 잘사는 복지도시 조성, 평화와 번영의 통일시대 준비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강조했다.

 

끝으로, “시는 하루가 다르게 변화하는 도약의 길에 들어섰다시민의 뜻을 받들고 혼신의 노력을 다해 항상 소통하고 공감하는 감동행정을 펼쳐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기자 실습생 입니다.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