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남양주 역사바로알기 , '화도․수동 역사인물.. 마을 기록지' 발간

이건구기자 | 기사입력 2018/12/26 [08:59]

남양주 역사바로알기 , '화도․수동 역사인물.. 마을 기록지' 발간

이건구기자 | 입력 : 2018/12/26 [08:59]

▲ 남양주역사 바로알기 시즌2의 일환으로 2019년 1월 중 발간 예정인 '조선시대 화도·수동 역사 인물이야기'와 '화도·수동 마을지'.(사진=남양주시청)     © GNNet

 

경기 남양주시(시장 조광한)는 남양주문화원과 ‘남양주 역사바로알기’두 번째 시리즈로 『조선시대 화도·수동 역사 인물이야기』와 『화도·수동 마을지』를 발간할 예정이라고 지난 24일 밝혔다.

 

이번 책자는 지난해 고종의 이야기를 담은 『흥원(興元)과 홍릉사람들』에 이어, 오랜 역사가 깃들어 있고 다양한 기록으로 전해지는 역사인물과 마을이야기를 복원하는 지역학 기록화 사업의 일환으로 발간된다.

 

올해에는 2019년 1월 중, 조선시대 화도·수동 지역의 ‘명가(名家)의 선영(先塋)과 별서지(別墅地 )’와 ‘마을지’ 등 총 2권으로 구성하여 발간할 예정이다.

 

조광한 시장은 “남양주는 예로부터 걸출한 인물들과 유서 깊은 많은 유적지를 가지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제대로 알려지지 않아 안타까웠다"며  "이번 책자 발간으로 남양주시의 역사․문화적 가치를 복원하고 우리시의 역사를 바로 알릴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남양주문화원에서는 지역 고유문화의 계승 및 발전을 위해 역사를 회고하고 기록하는 것이 문화원의 사명이라 생각하고, 내 고장에 대한 애향심과 자긍심을 가질 수 있도록 68만 남양주시민의 발자취를 기록해 나가고 있다.

 

 

이에 따라, 2019년도는 3기 신도시로 선정된 진접, 진건과 양정 일대를, 2020년은 와부, 조안지역을 선정하여 지속적인 모니터링과 마을 조사 작업에 착수할 예정이다.

 

책자에 관한 기타 문의사항은 남양주문화원(031-592-0667) 또는 남양주시청 문화정책과(031-590-2798)로 하면 된다.

*(주)경기북도일보(GNN)의 모든 기사는 기사 협력사인 내외뉴스통신, 뉴스제휴사인 다음, 구글, 뉴스줌에 동시보도 되고 있습니다*


이건구/기자
"더불어 사는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시민 모두와 함께 하고 싶습니다. 기사제보/정정요청 010-4209-0082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